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사랑 > 가을

가을
 
아직 등단하지 않았지만 시에 관심과 조예가 있는 분들의 작품을 소개합니다.
등단시인은 시인약력에 본인 프로필을 등록하신 후 회원등급 조정을 요청하시면 <시인의 시>에 작품을 올릴 수 있습니다.

 
작성일 : 17-10-28 19:58
[유경란] 가을
 글쓴이 : 유경란
조회 : 90  
밤사이 나뭇잎은
첫사랑에 빠진
수줍은 소녀의 볼처럼
붉게 물들고
코끝으로 부는 바람은
곧 겨울이 온다고
주정뱅이 코처럼
붉게 물드린다

지난여름
내가슴을  물들인
슬픔과 절망도
저 나뭇잎처럼
붉게 타오른후
이 가을이 지나면
낙엽처럼
떠나 갔으면 좋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