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사랑 > 겨울나기 2

겨울나기 2
 
아직 등단하지 않았지만 시에 관심과 조예가 있는 분들의 작품을 소개합니다.
등단시인은 시인약력에 본인 프로필을 등록하신 후 회원등급 조정을 요청하시면 <시인의 시>에 작품을 올릴 수 있습니다.

 
작성일 : 17-12-19 00:16
[기타작가] 겨울나기 2
 글쓴이 : 류경태
조회 : 403  
겨울나기 2 / 류경태
 
 
방향 없이 난무하는
바람칼의 난도질에
뒤늦게 옷을 여며 보지만
이미 깊은 상처는
뼛 속까지 시립니다.
 
반복되는 추위에도
여간 익숙해지지 않으니
이번 겨울도 여기 저기서
벌벌 떨게 되겠지요.
 
아마도 처음부터 우린
냉랭한 남이었겠지만
잠시 잠깐의 훈기에 집착하여
우리 사이 기간의 대부분일
냉랭함이 어색합니다.
 
애써 겨울을 부정하고
그 때의 따뜻함을 회상한 들
지금의 추위가 가실까요.
그럼에도 습관처럼
그댈 추억하는 것은
그대와의 찰나의 따뜻함이
너무 좋았기 때문입니다.
 
다시 한 번 잠시라도
당신의 온기 허락된다면
너무 좋겠습니다.
 
방향 없이 난무하는
바람칼의 난도질에도
다시 올 그대를
뼛 속 깊이 소망합니다.

 
 

Total 1,373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1373 [기타작가] 하나 둘 유정희 2018-12-16 29
1372 [기타작가] 나비 한 마리 유정희 2018-12-14 31
1371 [기타작가] 차 안에서 유정희 2018-12-13 24
1370 [기타작가] 내가 미래의 나에게 유정희 2018-12-12 19
1369 [기타작가] 조종 유정희 2018-12-11 16
1368 [기타작가] 토비 유정희 2018-12-09 38
1367 [기타작가] 중년남자의 구호 유정희 2018-12-08 28
1366 [기타작가] 중학생이 진달래를 바라보는 시선 유정희 2018-12-07 31
1365 [기타작가] 거꾸로 청개구리 이야기 유정희 2018-12-01 39
1364 [기타작가] 개를 키운다는 것은 유정희 2018-11-29 51
1363 [기타작가] 아버지의 잠언 유정희 2018-11-27 52
1362 [기타작가] 女人 김재훈 2018-10-19 162
1361 [기타작가] 다시한번 너와 헤어지고 김재훈 2018-10-12 200
1360 [기타작가] 정류장 3 김재훈 2018-10-05 173
1359 [기타작가] 정류장 2 김재훈 2018-10-02 161
1358 [기타작가] 哀愁 김재훈 2018-10-01 192
1357 [기타작가] 정류장 1 김재훈 2018-09-29 195
1356 [기타작가] 별위에서 2. 김재훈 2018-08-26 247
1355 [기타작가] 왜 또다시 우리는 사랑하는가 김재훈 2018-08-25 308
1354 [기타작가] 왜 우리가 사랑하는가. 김재훈 2018-08-24 342
1353 [기타작가] 꽃 그리고 향 서준수 2018-08-23 161
1352 [기타작가] 내 노래 이십 오륙 년 동안 김재훈 2018-08-23 202
1351 [기타작가] 살아 흐르는 江속으로 김재훈 2018-08-22 235
1350 [기타작가] 그리운 너는 결국 떠난다 김재훈 2018-08-21 237
1349 [기타작가] 무제 김재훈 2018-08-20 211
1348 [기타작가] 하나의 날 김재훈 2018-08-18 238
1347 [기타작가] 술래잡기 김재훈 2018-08-17 214
1346 [기타작가] 어느날 나는 바람을 마셨다 김재훈 2018-08-16 274
1345 [기타작가] 내 사랑의 반지름. 김재훈 2018-08-15 276
1344 [기타작가] 에덴의 서쪽으로 2 김재훈 2018-08-14 223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