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사랑 > 겨울 바다

겨울 바다
 
아직 등단하지 않았지만 시에 관심과 조예가 있는 분들의 작품을 소개합니다.
등단시인은 시인약력에 본인 프로필을 등록하신 후 회원등급 조정을 요청하시면 <시인의 시>에 작품을 올릴 수 있습니다.

 
작성일 : 18-01-24 11:58
[김남식] 겨울 바다
 글쓴이 : 솔새김남식
조회 : 477  

겨울 바다  솔새김남식


냉혹하리만큼 차가운
겨울 바다
네가 그리운 날은 그곳에 가고 싶다

끼룩끼룩 갈매기 소리
쓸쓸하게 들려오면
내리는 함박눈도 삼켜 버린다

바람이 불어서 파도가 일렁이는지
파도 때문에 바람이 이는지
바다가 뒤틀린다

바위섬에도 방파제에도
제 몸 부서지는 줄도 모르고
파도가 투덜거린다

몰아치는 칼바람 속에서
무엇을 찾을까마는
그래도 잃어버린 조각돌을 찾아본다

 
 

Total 4,089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각 게시판 글쓰기 권한을 조정했습니디. 운영자 2015-08-14 18476
[공지] 카테고리 등록안내 (71) poemlove 2003-04-01 21556
4089 [기타작가] 내 사랑의 반지름 김재훈 2018-08-15 32
4088 [기타작가] 에덴의 서쪽으로 2 김재훈 2018-08-14 30
4087 [박덕용] 다시 사랑한다면 박덕용 2018-08-13 84
4086 [기타작가] 돌아눕는 강 김재훈 2018-08-13 29
4085 [기타작가] 에덴의 서쪽으로 1 김재훈 2018-08-12 36
4084 [기타작가] 내 사랑의 반은 아직도 너를 부른다 김재훈 2018-08-11 48
4083 [기타작가] 戀歌 김재훈 2018-08-10 31
4082 [김남식] 어 깨 솔새김남식 2018-08-10 16
4081 [기타작가] 다 예쁘다 류경태 2018-07-30 77
4080 [기타작가] 새벽편지 류경태 2018-07-30 69
4079 [김남식] 열대야 솔새김남식 2018-07-21 92
4078 [차영섭] 생각의 거울 차영섭 2018-07-19 99
4077 [김남식] 가족의 힘 솔새김남식 2018-07-18 84
4076 [차영섭] 인생은 달과 같다 차영섭 2018-07-12 115
4075 [차영섭] 나에게 한 말씀 차영섭 2018-07-08 89
4074 [차영섭] 우상 숭배 차영섭 2018-07-07 57
4073 [차영섭] 삶은 반쪽이다 차영섭 2018-06-21 186
4072 [기타작가] 그대에게 바라는것 신민지 2018-06-18 212
4071 [기타작가] 쉽지않다 신민지 2018-06-18 127
4070 [차영섭] 지구의 자원과 사람의 재능 차영섭 2018-06-17 91
4069 [기타작가] 시간여행 정재익 2018-06-16 91
4068 [기타작가] 너와 함께 정재익 2018-06-16 183
4067 [기타작가] 서준수 2018-06-16 112
4066 [기타작가] 야상곡 (夜想曲) 정재익 2018-06-14 76
4065 [기타작가] 달빛 물든 사랑이야기 정재익 2018-06-14 104
4064 [기타작가] 비밀은 소문을 타고 정재익 2018-06-14 58
4063 [기타작가] 알레그로 정재익 2018-06-14 79
4062 [기타작가] 무영(無影) 정재익 2018-06-14 68
4061 [김남식] 살며시 사라진 봄 솔새김남식 2018-06-07 122
4060 [차영섭] 공과 색 차영섭 2018-06-06 83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