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사랑 > 겨울 바다

겨울 바다
 
아직 등단하지 않았지만 시에 관심과 조예가 있는 분들의 작품을 소개합니다.
등단시인은 시인약력에 본인 프로필을 등록하신 후 회원등급 조정을 요청하시면 <시인의 시>에 작품을 올릴 수 있습니다.

 
작성일 : 18-01-24 11:58
[김남식] 겨울 바다
 글쓴이 : 솔새김남식
조회 : 518  

겨울 바다  솔새김남식


냉혹하리만큼 차가운
겨울 바다
네가 그리운 날은 그곳에 가고 싶다

끼룩끼룩 갈매기 소리
쓸쓸하게 들려오면
내리는 함박눈도 삼켜 버린다

바람이 불어서 파도가 일렁이는지
파도 때문에 바람이 이는지
바다가 뒤틀린다

바위섬에도 방파제에도
제 몸 부서지는 줄도 모르고
파도가 투덜거린다

몰아치는 칼바람 속에서
무엇을 찾을까마는
그래도 잃어버린 조각돌을 찾아본다

 
 

Total 4,146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각 게시판 글쓰기 권한을 조정했습니디. 운영자 2015-08-14 18668
[공지] 카테고리 등록안내 (72) poemlove 2003-04-01 21808
4146 [차영섭] 내 마음 가는 곳 차영섭 2019-01-21 2
4145 [차영섭] 책과 독서, 그리고 작문 차영섭 2019-01-19 8
4144 [김남식] 형 광 등 솔새김남식 2019-01-10 58
4143 [차영섭] 내 마음의 하루 차영섭 2019-01-07 68
4142 [기타작가] 하마터면 류경태 2019-01-05 45
4141 [기타작가] 나의 바람 류경태 2019-01-05 48
4140 [차영섭] 나무가 푸르게 사는 까닭은 차영섭 2019-01-03 51
4139 [유경란] 내안의 그대 유경란 2018-12-27 84
4138 [김남식] 지나간 세월이 그립거든랑 솔새김남식 2018-12-25 76
4137 [기타작가] 어린 날의 *윈터 원더랜드 유정희 2018-12-24 39
4136 [차영섭] 늙으며 변화하는 것 차영섭 2018-12-22 66
4135 [차영섭] 인생이란 차영섭 2018-12-21 57
4134 [유경란] 12월에 유경란 2018-12-20 58
4133 [김남식] 시인님 당신은 (2) 솔새김남식 2018-12-17 102
4132 [유경란] 사진 시모음 유경란 2018-12-14 52
4131 [차영섭] 나의 매력 차영섭 2018-12-07 66
4130 [차영섭] 세상을 아름답게 보는 눈 차영섭 2018-12-03 73
4129 [차영섭] 과속 인생 차영섭 2018-11-29 66
4128 [김남식] 사랑은 이런거래요 솔새김남식 2018-11-27 127
4127 [김남식] 첫눈이 오는 날 솔새김남식 2018-11-24 136
4126 [차영섭] 죽음을 기억한다는 것 차영섭 2018-11-21 76
4125 [김남식] 애써 잊으려 하지마라 솔새김남식 2018-11-18 122
4124 [차영섭] 임종(시) 차영섭 2018-11-09 108
4123 [차영섭] 생로병사와 자연 차영섭 2018-10-30 118
4122 [차영섭] 꽃과 나비의 대화 차영섭 2018-10-29 142
4121 [차영섭] 가을 유희(遊戱) 차영섭 2018-10-28 159
4120 [차영섭] 가을 사색 차영섭 2018-10-24 152
4119 [김남식] 가을이되면 .... 솔새김남식 2018-10-22 176
4118 [기타작가] 女人 김재훈 2018-10-19 183
4117 [기타작가] 다시한번 너와 헤어지고 김재훈 2018-10-12 219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