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사랑 > 만물은 책이다

만물은 책이다
 
아직 등단하지 않았지만 시에 관심과 조예가 있는 분들의 작품을 소개합니다.
등단시인은 시인약력에 본인 프로필을 등록하신 후 회원등급 조정을 요청하시면 <시인의 시>에 작품을 올릴 수 있습니다.

 
작성일 : 18-09-21 05:51
[차영섭] 만물은 책이다
 글쓴이 : 차영섭
조회 : 35  
만물은 책이다 /손계 차영섭




만물은 책이다

자세히 들여다보면

동영상처럼 움직이며

그림이며 나에게 거울이다




향기가 나고

아름답고

꽃과 나비가 사랑을 한다

나는 예서 나를 만난다




자연은 도서관이다

책들이 서로 어울려

서로 돕고 소리와 느낌으로

공감하며 새 것을 낳는다




책꽂이에 꽂혀있는 책들은

들꽃을 닮았다 자주 접할수록

나를 올바로 서게 하는

귀천이 없는 덕(德)이다.

 
 

Total 4,118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각 게시판 글쓰기 권한을 조정했습니디. 운영자 2015-08-14 18541
[공지] 카테고리 등록안내 (72) poemlove 2003-04-01 21666
4118 [김남식] 66 솔새김남식 2018-10-15 8
4117 [기타작가] 다시한번 너와 헤어지고 김재훈 2018-10-12 40
4116 [기타작가] 정류장 3 김재훈 2018-10-05 52
4115 [기타작가] 정류장 2 김재훈 2018-10-02 52
4114 [기타작가] 哀愁 김재훈 2018-10-01 89
4113 [기타작가] 정류장 1 김재훈 2018-09-29 93
4112 [차영섭] 남자와 여자의 차이 차영섭 2018-09-27 55
4111 [차영섭] 여자의 장점 차영섭 2018-09-23 49
4110 [차영섭] 만물은 책이다 차영섭 2018-09-21 36
4109 [김남식] 걷다보니 솔새김남식 2018-09-13 88
4108 [조동천] 님을 향한 마음 차영섭 2018-09-09 133
4107 [박덕용] 병신 박덕용 2018-09-07 190
4106 [차영섭] 당신 안에 내가 있다 차영섭 2018-09-04 103
4105 [차영섭] 덧셈 뺄셈의 삶 차영섭 2018-08-31 92
4104 [차영섭] 음양의 변화 차영섭 2018-08-26 82
4103 [기타작가] 별위에서 2. 김재훈 2018-08-26 180
4102 [기타작가] 왜 또다시 우리는 사랑하는가 김재훈 2018-08-25 205
4101 [기타작가] 왜 우리가 사랑하는가. 김재훈 2018-08-24 236
4100 [기타작가] 꽃 그리고 향 서준수 2018-08-23 114
4099 [차영섭] 차영섭 2018-08-23 70
4098 [기타작가] 내 노래 이십 오륙 년 동안 김재훈 2018-08-23 150
4097 [김남식] 역경 솔새김남식 2018-08-22 69
4096 [기타작가] 살아 흐르는 江속으로 김재훈 2018-08-22 155
4095 [기타작가] 그리운 너는 결국 떠난다 김재훈 2018-08-21 180
4094 [차영섭] 내 윗사람이 없어서 차영섭 2018-08-21 42
4093 [기타작가] 무제 김재훈 2018-08-20 175
4092 [기타작가] 하나의 날 김재훈 2018-08-18 200
4091 [기타작가] 술래잡기 김재훈 2018-08-17 170
4090 [기타작가] 어느날 나는 바람을 마셨다 김재훈 2018-08-16 215
4089 [기타작가] 내 사랑의 반지름. 김재훈 2018-08-15 211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