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사랑 > 인생이란

인생이란
 
아직 등단하지 않았지만 시에 관심과 조예가 있는 분들의 작품을 소개합니다.
등단시인은 시인약력에 본인 프로필을 등록하신 후 회원등급 조정을 요청하시면 <시인의 시>에 작품을 올릴 수 있습니다.

 
작성일 : 18-12-21 08:33
[차영섭] 인생이란
 글쓴이 : 차영섭
조회 : 117  
인생이란 / 손계 차영섭

 

  인생이란 긍정이든 부정이든 어떤 말도
  다 옳다는 것을 느끼는 사람,
  아무리 궁리해 봐야 이루지 못함을
  이룬다고 믿는 사람이다

 

  인생이란 허공중에 연기(煙氣)처럼
  바람 부는 대로 연기(緣起)하며
  한 점 흔적 없이 사라짐을 아는 사람,
  눈 속에 얼음처럼 햇살에 아픔을 흘리는 사람이다

 

  인생이란 불구덩이 속에 잉걸불처럼
  그릇을 굽기 위해 헌신하다가
  한 점 재로 남는 사람, 음반 속에 악보처럼
  침묵이 노래를 남기고 마지막을 장식하는 사람이다

 

  인생이란 야밤에 별처럼 반짝이다가
  별똥별로 떨어지는 사람, 막다른 벼랑 앞에 선 폭포수다
  한 송이 꽃처럼 피었다 이내 지고
  봄을 기다리는 사람 보다 겨울을 이겨내는 사람이다

 
  인생은 바닷물과 같아서
  파도가 일고 잔잔한 바다로 회귀한다
  바닷물이 본성이라면 파도는 성격,
  벌처럼 내려와서 나비처럼 올라간다.

 
 

Total 4,178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각 게시판 글쓰기 권한을 조정했습니디. 운영자 2015-08-14 18761
[공지] 카테고리 등록안내 (72) poemlove 2003-04-01 21878
4178 [기타작가] 벌써 일 년 이라니 유토비 2019-03-17 22
4177 [김남식] 부는 봄바람 속에서 솔새김남식 2019-03-17 32
4176 [기타작가] 사이퍼(Cypher) 조파머 2019-03-14 23
4175 [기타작가] 봄은 힙합처럼 온다 조파머 2019-03-14 25
4174 [기타작가] 새 바지 조파머 2019-03-14 16
4173 [기타작가] 소똥 조파머 2019-03-14 19
4172 [차영섭] 하늘의 눈 차영섭 2019-03-13 24
4171 [기타작가] 손톱과 바지락 유토비 2019-03-09 40
4170 [기타작가] 영정사진 유토비 2019-03-09 31
4169 [기타작가] 봄 길 유토비 2019-03-04 74
4168 [기타작가] 가을 자장가 조파머 2019-03-01 47
4167 [기타작가] 이촌동 조파머 2019-03-01 45
4166 [차영섭] 장끼 울음과 웃음 차영섭 2019-02-27 46
4165 [기타작가] 저녁인사 조파머 2019-02-26 48
4164 [기타작가] 교회 조파머 2019-02-25 47
4163 [기타작가] 땀에도 지지않고 조파머 2019-02-24 45
4162 [기타작가] 감자 조파머 2019-02-20 59
4161 [기타작가] 바질 조파머 2019-02-19 35
4160 [기타작가] 레퀴엠 조파머 2019-02-17 61
4159 [기타작가] 늙음 조파머 2019-02-16 84
4158 [기타작가] 참깨 조파머 2019-02-14 47
4157 [기타작가] 24, 43 조파머 2019-02-14 55
4156 [김남식] 따뜻한 사람 솔새김남식 2019-02-11 108
4155 [기타작가] 공부 양태광 2019-02-10 46
4154 [차영섭] 사람 능력 차영섭 2019-02-09 63
4153 [기타작가] 치장 (1) 양태광 2019-02-07 79
4152 [김남식] 너무 보고 싶어 솔새김남식 2019-02-05 110
4151 [기타작가] 월광 박민찬 2019-01-31 72
4150 [기타작가] 희상 박민찬 2019-01-31 71
4149 [기타작가] 박민찬 2019-01-31 53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