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사랑 > 추억의 홍시

추억의 홍시
 
아직 등단하지 않았지만 시에 관심과 조예가 있는 분들의 작품을 소개합니다.
등단시인은 시인약력에 본인 프로필을 등록하신 후 회원등급 조정을 요청하시면 <시인의 시>에 작품을 올릴 수 있습니다.

 
작성일 : 19-01-23 12:50
[차영섭] 추억의 홍시
 글쓴이 : 차영섭
조회 : 59  
추억의 홍시 /손계 차영섭

      그리워진다 홍시를 생각하면 울엄마의 엄마가 생각난다
      합죽이 외할머니 초가지붕 위에 쌓아둔 홍시가 생각이 난다
      멀고 먼 지리산 골짜기 목탄차 밀고 타고 걸어서 가던 곳
      마을이 불타고 새 마을로 탄생한 눈물의 마을에 살아남은 감나무
      한 해가 지면 집집마다 부끄러움 안고 울컹불컹 연등을 켜고
      아, 그리웁다 홍시가 열리면 그 해 한 해는 다 가고 없는 추억이여!

      그리워진다 홍시를 생각하면 새벽 일출처럼 해가 떠오른다
      시집가는 아가씨 연지곤지 찍고 수줍어하는 홍시가 생각난다
      이삭 중에 이삭으로 남아 오늘을 살리는 마을마다 홍시가 그립다
      피눈물 나는 어르신들의 옛 이야기에 밤은 지새고 새벽 잠결에
      울엄마의 엄마는 긴 담뱃대 털며 호랭이 물갈 놈, 호랭이 물갈 놈
      아, 한 맺힌 그 설움을 뉘 알리오, 저 감나무와 우리들의 추억 외엔?

 
 

Total 4,160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각 게시판 글쓰기 권한을 조정했습니디. 운영자 2015-08-14 18732
[공지] 카테고리 등록안내 (72) poemlove 2003-04-01 21840
4160 [기타작가] 참깨 조파머 2019-02-14 10
4159 [기타작가] 24, 43 조파머 2019-02-14 15
4158 [김남식] 따뜻한 사람 솔새김남식 2019-02-11 34
4157 [기타작가] 공부 양태광 2019-02-10 16
4156 [차영섭] 사람 능력 차영섭 2019-02-09 24
4155 [기타작가] 아들의 방 유정희 2019-02-08 38
4154 [기타작가] 치장 (1) 양태광 2019-02-07 42
4153 [김남식] 너무 보고 싶어 솔새김남식 2019-02-05 60
4152 [기타작가] 월광 박민찬 2019-01-31 43
4151 [기타작가] 희상 박민찬 2019-01-31 39
4150 [기타작가] 박민찬 2019-01-31 30
4149 [김남식] 마음이 추울 때 솔새김남식 2019-01-26 77
4148 [차영섭] 추억의 홍시 차영섭 2019-01-23 60
4147 [차영섭] 늙은 남편의 노래 차영섭 2019-01-21 71
4146 [차영섭] 내 마음 가는 곳 차영섭 2019-01-21 67
4145 [차영섭] 책과 독서, 그리고 작문 차영섭 2019-01-19 35
4144 [김남식] 형 광 등 솔새김남식 2019-01-10 96
4143 [차영섭] 내 마음의 하루 차영섭 2019-01-07 117
4142 [기타작가] 하마터면 류경태 2019-01-05 84
4141 [기타작가] 나의 바람 류경태 2019-01-05 78
4140 [차영섭] 나무가 푸르게 사는 까닭은 차영섭 2019-01-03 68
4139 [유경란] 내안의 그대 유경란 2018-12-27 132
4138 [김남식] 지나간 세월이 그립거든랑 솔새김남식 2018-12-25 95
4137 [기타작가] 어린 날의 *윈터 원더랜드 유정희 2018-12-24 56
4136 [차영섭] 늙으며 변화하는 것 차영섭 2018-12-22 86
4135 [차영섭] 인생이란 차영섭 2018-12-21 88
4134 [유경란] 12월에 유경란 2018-12-20 77
4133 [김남식] 시인님 당신은 (2) 솔새김남식 2018-12-17 137
4132 [유경란] 사진 시모음 유경란 2018-12-14 79
4131 [차영섭] 나의 매력 차영섭 2018-12-07 96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