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사랑 > 감자

감자
 
아직 등단하지 않았지만 시에 관심과 조예가 있는 분들의 작품을 소개합니다.
등단시인은 시인약력에 본인 프로필을 등록하신 후 회원등급 조정을 요청하시면 <시인의 시>에 작품을 올릴 수 있습니다.

 
작성일 : 19-02-20 07:56
[기타작가] 감자
 글쓴이 : 조파머
조회 : 70  
감자

감자의 싹이 올라온다
3주 만이다
여러 번 감자농사를 지었지만 
올해도 감자를 기다리며 
농사 망친 것은 아닌지 몇 번을 의심했다
씨앗을 심어 본 사람은 안다
중요한 것은 눈에 보이지 않는다
그게 사람을 조급하게 하고 거만하게도 하지
더러운 물이 돌고 돌아 깨끗한 비로 강림하는 것과 
우리가 쓰고 버린 탄소가 쌀과 감자가 되는 순환과
우리가 싸질러놓은 똥오줌이
미생물과 뿌리혹박테리아의 노력으로
다시 양분이 되는 것은 정말 감사한 일이야
아내의 사랑을 받는 남편은 얼마나 아름다운가
마세라티의 배기음보다도 더 아름답도다
식재료가 신선하지만 밑반찬이 형편없는 바닷가 횟집을 떠돌다
소박한 아내의 사랑 한 그릇에 모든 것을 얻게 되었다
신호등이 아직 점멸될 때 집을 나와
밤이슬 맞으며 집에 돌아가면
반복되는 아이들의 재롱과 슴슴한 집밥
그것으로 오늘도 살아간다

 
 

Total 4,234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각 게시판 글쓰기 권한을 조정했습니디. 운영자 2015-08-14 18859
[공지] 카테고리 등록안내 (72) poemlove 2003-04-01 21954
4234 [기타작가] 나방미안 유토비 2019-05-20 3
4233 [기타작가] 농사 일이 즐거울 때 유토비 2019-05-19 15
4232 [차영섭] 사랑의 모든 것 차영섭 2019-05-19 11
4231 [기타작가] 아빠의 꽃밭 유토비 2019-05-18 15
4230 [차영섭] 오뉴월의 보리 서리 차영섭 2019-05-18 9
4229 [기타작가] (동시) 송충이 유토비 2019-05-18 12
4228 [차영섭] 내가 막 태어났을 때 차영섭 2019-05-17 13
4227 [기타작가] 오월 그날이 다시 오면 유토비 2019-05-17 17
4226 [기타작가] 소쩍새가 쓴 손편지 유토비 2019-05-16 21
4225 [차영섭] 하느님 생각 차영섭 2019-05-15 19
4224 [기타작가] 입양 유토비 2019-05-15 9
4223 [기타작가] 연꽃 하운 2019-05-15 19
4222 [기타작가] 구례 풍경 예술의강김성두 2019-05-14 19
4221 [기타작가] 실뜨기 유토비 2019-05-14 26
4220 [기타작가] 사랑한다는 말의 거리 유토비 2019-05-13 24
4219 [기타작가] 비빕밥 유토비 2019-05-13 29
4218 [기타작가] 드라이플라워 유토비 2019-05-12 23
4217 [김남식] 당신에 외출 솔새김남식 2019-05-10 23
4216 [기타작가] 그 봄날의 너 우성두 2019-05-08 36
4215 [차영섭] 봄 사색 차영섭 2019-05-08 24
4214 [차영섭] 인생사 차영섭 2019-05-06 32
4213 [차영섭] 꽃들 차영섭 2019-05-04 26
4212 [기타작가] 도라지꽃 유토비 2019-04-28 43
4211 [김남식] 봄이 오는 소리 솔새김남식 2019-04-28 59
4210 [기타작가] 나를 대피소 2019-04-20 57
4209 [기타작가] 멀리 있는 별처럼 시 유토비 2019-04-18 77
4208 [기타작가] 친구야 쑥 뜯으러 가자 유토비 2019-04-13 82
4207 [기타작가] 우린 살짝 놀랬을 뿐이야 유토비 2019-04-13 58
4206 [기타작가] 작품 대피소 2019-04-13 48
4205 [기타작가] 꽈리꽃 유토비 2019-04-11 57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