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자

홈 > 시 사랑 > 나도 시인
나도 시인


아직 등단하지 않았지만 시에 관심과 조예가 있는 분들의 자기 작품을 소개합니다.
등단시인은 시인약력에 본인 프로필을 등록하신 후 회원등급 조정을 요청하시면 <시인의 시>에 작품을 올릴 수 있습니다.

감자

조파머 0 131
감자

감자의 싹이 올라온다
3주 만이다
여러 번 감자농사를 지었지만 
올해도 감자를 기다리며 
농사 망친 것은 아닌지 몇 번을 의심했다
씨앗을 심어 본 사람은 안다
중요한 것은 눈에 보이지 않는다
그게 사람을 조급하게 하고 거만하게도 하지
더러운 물이 돌고 돌아 깨끗한 비로 강림하는 것과 
우리가 쓰고 버린 탄소가 쌀과 감자가 되는 순환과
우리가 싸질러놓은 똥오줌이
미생물과 뿌리혹박테리아의 노력으로
다시 양분이 되는 것은 정말 감사한 일이야
아내의 사랑을 받는 남편은 얼마나 아름다운가
마세라티의 배기음보다도 더 아름답도다
식재료가 신선하지만 밑반찬이 형편없는 바닷가 횟집을 떠돌다
소박한 아내의 사랑 한 그릇에 모든 것을 얻게 되었다
신호등이 아직 점멸될 때 집을 나와
밤이슬 맞으며 집에 돌아가면
반복되는 아이들의 재롱과 슴슴한 집밥
그것으로 오늘도 살아간다
0 Comments
제목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46 명
  • 오늘 방문자 1,231 명
  • 어제 방문자 1,389 명
  • 최대 방문자 3,743 명
  • 전체 방문자 5,633,262 명
  • 전체 게시물 175,976 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