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사랑 > 소똥

소똥
 
아직 등단하지 않았지만 시에 관심과 조예가 있는 분들의 작품을 소개합니다.
등단시인은 시인약력에 본인 프로필을 등록하신 후 회원등급 조정을 요청하시면 <시인의 시>에 작품을 올릴 수 있습니다.

 
작성일 : 19-03-14 06:56
[기타작가] 소똥
 글쓴이 : 조파머
조회 : 75  
소똥

농장 밖을 나오니
마른 구간 논 가득히 소똥이다
냄새는 바람을 입고 콧구멍을 감싸구나
어떤 이는 모든 것이 미세먼지고
곧 죽을 노인은 모든 것이 호들갑
걱정 말어
남의 집 애 크는 것 처럼 빠른게 인생 아닌가
유언처럼 피어오르는 봄 길 흙 먼지
불안하지도 희망적이지도 않은
어쩌면 둘 다 내 마음
아침 작업때는 이슬이 거추장스럽다
그러나 물의 순환이야말로
진정한 농부의 친구
불평을 하든 고마워 하든
이슬은 구름이 되고 지하수도 되고
돈도 되고 눈물도 되고
되는 것들 사이를 비집고 내가 살아간다
되는 것도 없고 안 되는 것도 없어서
그만두지 못한다 그래서
문장 사이에 괄호 열고 시발이라 쓰고
조용히 괄호를 닫았다

 
 

Total 4,486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각 게시판 글쓰기 권한을 조정했습니디. 운영자 2015-08-14 19277
[공지] 카테고리 등록안내 (72) poemlove 2003-04-01 22356
4186 [차영섭] 자연 예술가 차영섭 2019-03-30 133
4185 [유토비] 동백사랑 유토비 2019-03-29 105
4184 [기타작가] 가리「박옥」 박옥 2019-03-29 93
4183 [기타작가] 우리 대피소 2019-03-29 110
4182 [유토비] 화전과 파전 유토비 2019-03-28 78
4181 [기타작가] 보고있어도 보고싶은 사람이 있다「박옥」 박옥 2019-03-28 156
4180 [차영섭] 몽돌 차영섭 2019-03-27 110
4179 [박덕용] 상처받은 영혼 박덕용 2019-03-27 251
4178 [김남식] 희망의 봄 솔새김남식 2019-03-26 138
4177 [차영섭] 인연과 관계 차영섭 2019-03-24 139
4176 [유토비] 내 모든 기억이 10살로 돌아간다면 유토비 2019-03-24 97
4175 [유토비] 종이접기 유토비 2019-03-23 96
4174 [차영섭] 인연에 대하여 차영섭 2019-03-23 124
4173 [유토비] 벌써 일 년 이라니 유토비 2019-03-17 91
4172 [김남식] 부는 봄바람 속에서 솔새김남식 2019-03-17 187
4171 [기타작가] 사이퍼(Cypher) 조파머 2019-03-14 98
4170 [기타작가] 봄은 힙합처럼 온다 조파머 2019-03-14 102
4169 [기타작가] 새 바지 조파머 2019-03-14 81
4168 [기타작가] 소똥 조파머 2019-03-14 76
4167 [차영섭] 하늘의 눈 차영섭 2019-03-13 111
4166 [유토비] 손톱과 바지락 유토비 2019-03-09 112
4165 [기타작가] 가을 자장가 조파머 2019-03-01 107
4164 [기타작가] 이촌동 조파머 2019-03-01 90
4163 [차영섭] 장끼 울음과 웃음 차영섭 2019-02-27 140
4162 [기타작가] 저녁인사 조파머 2019-02-26 169
4161 [기타작가] 교회 조파머 2019-02-25 82
4160 [기타작가] 땀에도 지지않고 조파머 2019-02-24 77
4159 [기타작가] 감자 조파머 2019-02-20 97
4158 [기타작가] 바질 조파머 2019-02-19 70
4157 [기타작가] 레퀴엠 조파머 2019-02-17 95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