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사랑 > 가난한 새의 기도 / 이해인 --- 일역 : 이관형

가난한 새의 기도 / 이해인 --- 일역 : 이관형
 
아직 등단하지 않았지만 시에 관심과 조예가 있는 분들의 작품을 소개합니다.
등단시인은 시인약력에 본인 프로필을 등록하신 후 회원등급 조정을 요청하시면 <시인의 시>에 작품을 올릴 수 있습니다.

 
작성일 : 19-08-17 13:30
[이관형] 가난한 새의 기도 / 이해인 --- 일역 : 이관형
 글쓴이 : 이관형
조회 : 36  
   李觀衡 日本語講師.hwp (39.0K) [0] DATE : 2019-08-17 13:30:01
   http://cafe.daum.net/skk5111 [0]
   http://cafe.daum.net/lsbccc/Jopf [2]




しい


 


                      이해인


 


ちょうどるだけ


るだけ


欲張らないのように


貴方ぶようにしてください


 


でも


るい微笑みで


びのばたきで


今日すようにしてください


 


予測できない危険して


旅立々たる姿


っぽの


孤独自由わうようにしてください





  つで


びがれる


誓願きに


陽射しとしてれる祝福


 


選択


貧乏のための貧乏ではなく


のための貧乏なので


てても


かになれるので


 


きの


白雲平和


 


 となって


たに旅立とうとする


これ以上


重荷しみはありません


 


--------------------------------


 


가난한 새의 기도


 


 


                       이해인


 


꼭 필요한 만큼만 먹고


필요한 만큼만 둥지를 틀며


욕심을 부리지 않는 새처럼


당신의 하늘을 날게 해주십시오


 


가진 것 없어도


맑고 밝은 웃음으로


기쁨의 깃을 치며


오늘을 살게 해주십시오


 


예측할 수 없는 위험을 무릅쓰고


먼 길을 떠나는 철새의 당당함으로


텅 빈 하늘을 나는


고독과 자유를 맛보게 해주십시오


 


오직 사랑 하나로


눈물 속에도 기쁨이 넘쳐날


서원의 삶에


햇살로 넘쳐오는 축복


 


나의 선택은


가난을 위한 가난이 아니라


사랑을 위한 가난이기에


모든 것 버리고도


넉넉할 수 있음이니


 


내 삶의 하늘에 떠다니는


흰구름의 평화여


 


날마다 새가 되어


새로이 떠나려는 내게


더 이상


무게가 주는 슬픔은 없습니다


 


--------------------------------


 


가난한 새의 기도


(まず)しい(とり)(いの)


 


                      이해인


 


꼭 필요한 만큼만 먹고


ちょうど()るだけ()


필요한 만큼만 둥지를 틀며


()るだけ()(つく)


욕심을 부리지 않는 새처럼


欲張(よくば)らない(とり)ように


당신의 하늘을 날게 해주십시오


貴方(あなた)(そら)()ぶようにしてください



 


가진 것 없어도


(はだか)でも


맑고 밝은 웃음으로


(きよ)(あか)るい微笑(ほほえ)みで


기쁨의 깃을 치며


(よろこ)びの()ばたき


오늘을 살게 해주십시오


今日(こんにち)(くら)すようにしてください



 


예측할 수 없는 위험을 무릅쓰고


予測(よそく)できない危険(きけん)(おか)して


먼 길을 떠나는 철새의 당당함으로


(とお)旅立(たびだ)(わた)(どり)(どうどう)たる姿(すがた)


텅 빈 하늘을 나는


(から)っぽの(そら)()


고독과 자유를 맛보게 해주십시오


孤独(こどく)自由(じゆう)(あじ)わうようにしてください



 


오직 사랑 하나로


(ただ)(あい)(ひと)つで


눈물 속에도 기쁨이 넘쳐날



 
 

Total 4,410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각 게시판 글쓰기 권한을 조정했습니디. 운영자 2015-08-14 19169
[공지] 카테고리 등록안내 (72) poemlove 2003-04-01 22246
4410 [이관형] 십자가 / 정채균 --- 일역 : 이관형 이관형 2019-09-22 3
4409 [이관형] 어느 바닷가에서 / 박만엽---일역 : 李觀衡 이관형 2019-09-21 9
4408 [이관형] 힘든 세상이지만 / 윤오숙 이관형 2019-09-20 8
4407 [이관형] 길 없는 길 / 대안 스님 ---일역 : 이관형 이관형 2019-09-20 7
4406 [이관형] 별밤지기 / 정채균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09-19 7
4405 [이관형] 흐르는 물처럼 / 月雲 손홍집---일역 : 李觀衡 이관형 2019-09-19 9
4404 [차영섭] 회상가 차영섭 2019-09-18 11
4403 [이관형] 운동화 / 윤오숙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09-18 6
4402 [이관형] 연탄 연가 / 윤오숙 --- 일역 : 이관형 이관형 2019-09-18 5
4401 [이관형] 겨울 장미 / 정채균 --- 일역 : 이관형 이관형 2019-09-17 10
4400 [차영섭] 가을에는 차영섭 2019-09-16 21
4399 [이관형] 새싹을 사랑한 이슬 / 芽蓮 이수빈 --- 일역 : 이관형 이관형 2019-09-16 11
4398 [이관형] 안개꽃 / 정채균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09-15 13
4397 [이관형] 먼 나라 / 대안 스님 ---일역 : 이관형 이관형 2019-09-15 13
4396 [이관형] 그대 아픔을 / 윤오숙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09-14 15
4395 [이관형] 서시 / 윤동주---일역 : 李觀衡 이관형 2019-09-14 13
4394 [김남식] 사람이 그립다 솔새김남식 2019-09-14 16
4393 [이관형] 생명의 바다로 가자 / 긴 뚝섬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09-13 10
4392 [이관형] 가끔은 흔들리고프다 / 대안스님 --- 일역 : 이관형 이관형 2019-09-13 12
4391 [기타작가] 길2 박용현 2019-09-12 17
4390 [이관형] 진인사 대천명 (盡人事 待天命) / 이수빈 - 일역 : 이관형 이관형 2019-09-12 8
4389 [이관형] 천년의 기다림으로 / 月雲 손홍집---일역 : 李觀衡 이관형 2019-09-12 19
4388 [이관형] 이젠 놓으려오 / 이수빈 - 일역 : 이관형 이관형 2019-09-11 14
4387 [이관형] 탱자의 꿈 / 윤오숙 --- 일역 : 이관형 이관형 2019-09-11 10
4386 [기타작가] 그리워한 죄 박용현 2019-09-11 17
4385 [차영섭] 성(性)에 대하여 차영섭 2019-09-11 15
4384 [이관형] 그 곳에 가면 / 芽蓮/이수빈 - 일역 : 이관형 이관형 2019-09-10 20
4383 [이관형] 여우 나는 산골 / 정채균 --- 일역 : 이관형 이관형 2019-09-10 14
4382 [차영섭] 어린아이의 마음으로 차영섭 2019-09-10 24
4381 [이관형] 겨울나무 / 芽蓮 이수빈 --- 일역 : 이관형 이관형 2019-09-09 18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