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문 시 6

홈 > 시 사랑 > 나도 시인
나도 시인


아직 등단하지 않았지만 시에 관심과 조예가 있는 분들의 자기 작품을 소개합니다.
등단시인은 시인약력에 본인 프로필을 등록하신 후 회원등급 조정을 요청하시면 <시인의 시>에 작품을 올릴 수 있습니다.

질문 시 6

차영섭 0 78
질문 시 6 / 손계 차영섭

      꽃잎이 펴지기 시작하면
      이미 그 꽃은 지기 시작한 것이요

      행복하다고 느끼면
      이미 그 행복은 사그라들고 있다오

      내 어린 시절은 죽었을까
      아직 살아있을까

      파도가 갯바위에 저렇게 몸을 부시고
      또 박살내는 것은 무슨 의미일까요

      산 계곡 바위 위에 저렇게 아름다운
      무늬를 새기는 물의 손은 어디 있을까

      북北에서 로켓은 검은 화염을 날리고
      바다에 오징어는 검은 먹물을 내뿜고,

      아, 새들의 언어를 통역하는 통역가는,
      몸짓을 해석하는 무용수는 어디 있나요?
0 Comments
제목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59 명
  • 오늘 방문자 630 명
  • 어제 방문자 1,357 명
  • 최대 방문자 3,743 명
  • 전체 방문자 5,724,577 명
  • 전체 게시물 177,268 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