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사랑 > 양행의 도 (兩行의 道)

양행의 도 (兩行의 道)
 
아직 등단하지 않았지만 시에 관심과 조예가 있는 분들의 작품을 소개합니다.
등단시인은 시인약력에 본인 프로필을 등록하신 후 회원등급 조정을 요청하시면 <시인의 시>에 작품을 올릴 수 있습니다.

 
작성일 : 19-11-08 06:40
[차영섭] 양행의 도 (兩行의 道)
 글쓴이 : 차영섭
조회 : 10  
양행의 도 (兩行의 道) / 손계 차영섭

      철로는 서로를 존중하며 나란히 나아간다
      오른발과 왼발은 서로 교차하며 움직인다
      선과 악은 복과 화처럼 하나가 양보하며 드러난다
      약과 독은 한쪽이 많으면 다른쪽은 적게 작용한다

      긍정과 부정은 서로 상응하며 발전한다
      사와 노는 서로 소통하며 화합한다
      양과 음은 해와 달처럼 동거하며 작용한다
      생과 사는 뿌리와 줄기처럼 묶음으로 자란다

      옳은 것이 항시 옳은 것이 아니고
      그른 것이 항시 그른 것이 아니다
      옳은 것이 나타나면 그른 것은 숨고
      그른 것이 나타나면 옳은 것이 숨는다.

 
 

Total 4,495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각 게시판 글쓰기 권한을 조정했습니디. 운영자 2015-08-14 19287
[공지] 카테고리 등록안내 (72) poemlove 2003-04-01 22365
4495 [이관형] 강변추억 2 / 鄭淳律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11-14 2
4494 [이관형] 티끌 / 月雲 손홍집---일역 : 李觀衡 이관형 2019-11-14 2
4493 [이관형] 해바라기 8 / 鄭淳律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11-13 4
4492 [이관형] 갱년기 / 윤오숙 --- 일역 : 李觀衡 이관형 2019-11-13 11
4491 [기타작가] 가을엔 별이 잘 보여서 좋다 류경태 2019-11-13 8
4490 [차영섭] 무지개길 차영섭 2019-11-13 9
4489 [이관형] 아름다운 일상 / 대안 스님 ---일역 : 이관형 이관형 2019-11-12 13
4488 [이관형] 명덕리 추상 / 鄭淳律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11-12 6
4487 [차영섭] 내 운명의 때 차영섭 2019-11-12 12
4486 [이관형] 해바라기 7 / 鄭淳律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11-11 12
4485 [이관형] 향적사 / 芽蓮 이수빈 --- 일역 : 李觀衡 이관형 2019-11-11 6
4484 [이관형] 강변추억 / 鄭淳律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11-10 7
4483 [이관형] 동백 그림 전시회 / 정채균 --- 일역 : 李觀衡 이관형 2019-11-10 6
4482 [이관형] 해바라기 6 / 鄭淳律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11-09 13
4481 [이관형] 인 연 / 강 재 현 --- 일역 : 이관형 이관형 2019-11-09 13
4480 [이관형] 추계 / 鄭淳律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11-08 8
4479 [이관형] 바닷가에 가면 / 대안 스님 ---일역 : 이관형 이관형 2019-11-08 11
4478 [차영섭] 양행의 도 (兩行의 道) 차영섭 2019-11-08 11
4477 [이관형] 마음의 뜨락 / 月雲 손홍집---일역 : 李觀衡 이관형 2019-11-07 17
4476 [이관형] 해바라기 5 / 鄭淳律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11-07 11
4475 [이관형] 실감개 / 윤오숙 --- 일역 : 李觀衡 이관형 2019-11-06 7
4474 [차영섭] 질문 시 6 차영섭 2019-11-06 14
4473 [이관형] 갈대의 일출 / 鄭淳律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11-05 13
4472 [이관형] 또 다른 이유 / 대안 스님 ---일역 : 이관형 이관형 2019-11-05 10
4471 [이관형] 무릉계곡 / 鄭淳律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11-04 13
4470 [이관형] 해바라기 4 / 鄭淳律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11-04 9
4469 [이관형] 용서 / 芽蓮 이수빈 --- 일역 : 李觀衡 이관형 2019-11-04 11
4468 [차영섭] 내 인생에 가을이 왔으니 차영섭 2019-11-04 20
4467 [이관형] 어둠 저편에는 / 정채균 --- 일역 : 李觀衡 이관형 2019-11-03 16
4466 [차영섭] 단풍에서 낙엽까지 차영섭 2019-11-03 28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