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사랑 > 가을 편지 / 정채균 --- 일역 : 李觀衡

가을 편지 / 정채균 --- 일역 : 李觀衡
 
아직 등단하지 않았지만 시에 관심과 조예가 있는 분들의 작품을 소개합니다.
등단시인은 시인약력에 본인 프로필을 등록하신 후 회원등급 조정을 요청하시면 <시인의 시>에 작품을 올릴 수 있습니다.

 
작성일 : 19-12-01 13:44
[이관형] 가을 편지 / 정채균 --- 일역 : 李觀衡
 글쓴이 : 이관형
조회 : 11  
   李觀衡 日本語講師.hwp (39.0K) [0] DATE : 2019-12-01 13:44:03
   http://cafe.daum.net/skk5111/Jp1z/38 [0]
   http://cafe.daum.net/jeongcg/Z5KO/351 [0]









 















    秋の手紙


    薄紅 春風に宿った仇情は
    五六月炎天下に熟して満腹か
    焚き火の燃え種で消えた落ち葉よ

    栞 秘めた出産の記憶は
    七朔 月足らずの出生記録
    華やかな五色紅葉 苦しい過去事

    晩秋の冷たい雨に濡れた屑
    夏の夜 思い出を求めて恋文を送るから
    貴方の絹チマにご返事送ってください

    智異山七仙渓谷(チリサン  チルソン・ゲゴク)流れた傷を
    もう一度刻もうとしたら未練が蘇って
    太股 針に刺され深いため息を吐くよ





 


가을 편지


 



연분홍 봄바람에 잉태한 풋사랑은


오뉴월 땡볕 아래 농익어 배부르나


모닥불 불쏘시개로 사그라진 낙엽아


 


책갈피 간직했던 해산의 기억들은


일곱 달 미숙아의 서러운 출생기록


화려한 오색단풍잎 고통스런 과거사


 


늦가을 찬비 내려 젖어 든 부스러기


여름밤 추억 찾아 연서를 보내나니


그대의 비단 치마폭 답신 적어 보내소


 


지리산 칠선계곡 흘러간 상처들을


다시금 새기려니 미련이 되살아나


허벅지 바늘 찔리며 깊은 한숨 쉬누나


 


-----------------------------------------


 


가을 편지


(あき)手紙(てがみ)



 


연분홍 봄바람에 잉태한 풋사랑은


薄紅(うすべに) 春風(はるかぜ)宿(やど)った仇情(あだなさけ)


오뉴월 땡볕 아래 농익어 배부르나


五六月(ごろくがつ)炎天下(えんてんか)(じゅく)して満腹(まんぷく)


모닥불 불쏘시개로 사그라진 낙엽아


()()()(くさ)()えた()()


 


책갈피 간직했던 해산의 기억들은


(しおり) ()めた出産(しゅっさん)記憶(きおく)


일곱 달 미숙아의 서러운 출생기록


七朔(しちついたち) 月足(つきた)らずの出生記録(しゅっしょうきろく)


화려한 오색단풍잎 고통스런 과거사


(はな)やかな五色紅葉(ごしきもみじ) (くる)しい過去事(かこじ)


 


늦가을 찬비 내려 젖어 든 부스러기


晩秋(ばんしゅう)(つめ)たい(あめ)()れた(くず)


여름밤 추억 찾아 연서를 보내나니


(なつ)() (おも)()(もと)めて恋文(おく)るから


그대의 비단 치마폭 답신 적어 보내소


貴方(あなた)(きぬ)チマにご返事(へんじ)(おく)ってください


 


지리산 칠선계곡 흘러간 상처들을


智異山七仙渓谷(チリサン  チルソン・ゲゴク)(なが)れた(きず)


다시금 새기려니 미련이 되살아나


もう一度(いちど)(きざ)もうとしたら未練(みれん)(よみがえ)って


허벅지 바늘 찔리며 깊은 한숨 쉬누나


太股(ふともも) (はり)()され(ふか)いため(いき)()くよ



 
 

Total 4,550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각 게시판 글쓰기 권한을 조정했습니디. 운영자 2015-08-14 19322
[공지] 카테고리 등록안내 (72) poemlove 2003-04-01 22405
4550 [이관형] 향리유정20 / 鄭淳律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12-06 3
4549 [이관형] 단막인생 / 대안스님---일역 : 이관형 이관형 2019-12-06 4
4548 [차영섭] 노인 선서 차영섭 2019-12-06 6
4547 [이관형] 오봉산 추상 / 鄭淳律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12-05 6
4546 [이관형] 향리유정19 / 鄭淳律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12-05 6
4545 [이관형] 흰 배 / 月雲 손홍집---일역 : 李觀衡 이관형 2019-12-05 6
4544 [차영섭] 풀과 나무가 주는 교훈 차영섭 2019-12-05 6
4543 [이관형] 어디로 가는가 / 윤오숙 --- 일역 : 李觀衡 이관형 2019-12-04 10
4542 [이관형] 인터체인지에서 / 대안스님---일역 : 이관형 이관형 2019-12-03 8
4541 [이관형] 겨울 길목 / 鄭淳律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12-03 8
4540 [이관형] 노숙자 / 芽蓮 이수빈 --- 일역 : 李觀衡 이관형 2019-12-02 6
4539 [이관형] 사인암 설경 / 鄭淳律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12-02 6
4538 [차영섭] 돈 愛 꿈 차영섭 2019-12-02 7
4537 [이관형] 향리유정18 / 鄭淳律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12-01 7
4536 [이관형] 가을 편지 / 정채균 --- 일역 : 李觀衡 이관형 2019-12-01 12
4535 [이관형] 향리유정17 / 鄭淳律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11-30 8
4534 [이관형] 그냥 말해봐요 / 박만엽---일역 : 李觀衡 이관형 2019-11-30 9
4533 [차영섭] 자신을 다듬는 일 차영섭 2019-11-30 13
4532 [이관형] 흐르는 가을 / 鄭淳律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11-29 6
4531 [이관형] 먼 길을 나서고 싶다 / 대안스님---일역 : 이관형 이관형 2019-11-29 9
4530 [차영섭] 12월에 부치는 글 차영섭 2019-11-29 21
4529 [이관형] 만추애(晩秋愛) / 鄭淳律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11-28 10
4528 [이관형] 빈강 / 月雲 손홍집---일역 : 李觀衡 이관형 2019-11-28 8
4527 [차영섭] 나에게 하늘이 있다 차영섭 2019-11-28 18
4526 [이관형] 푸성귀 / 芽蓮 이수빈 --- 일역 : 李觀衡 이관형 2019-11-27 9
4525 [이관형] 벽계(壁溪) 추상 / 鄭淳律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11-27 10
4524 [이관형] 바람의 편지 / 윤오숙 --- 일역 : 李觀衡 이관형 2019-11-27 14
4523 [이관형] 꿈으로 가는 열차 / 대안스님---일역 : 이관형 이관형 2019-11-26 11
4522 [이관형] 노문리 만추 / 鄭淳律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11-26 12
4521 [차영섭] 내 마음의 달 차영섭 2019-11-25 21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