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사랑 > 인터체인지에서 / 대안스님---일역 : 이관형

인터체인지에서 / 대안스님---일역 : 이관형
 
아직 등단하지 않았지만 시에 관심과 조예가 있는 분들의 작품을 소개합니다.
등단시인은 시인약력에 본인 프로필을 등록하신 후 회원등급 조정을 요청하시면 <시인의 시>에 작품을 올릴 수 있습니다.

 
작성일 : 19-12-03 15:21
[이관형] 인터체인지에서 / 대안스님---일역 : 이관형
 글쓴이 : 이관형
조회 : 8  
   李觀衡 日本語講師.hwp (39.0K) [0] DATE : 2019-12-03 15:21:15
   http://cafe.daum.net/jayuri2/MBn8/322 [0]
   http://cafe.daum.net/skk5111/JpPT/32 [0]








<script type="text/javascript">

 

</script>













    インターチェンジで


    インターチェンジに入ると
    理由もなく道に迷う

    私の行方がないと思われる時
    心は貧しくなる

    数多くの道しるべが
    地名だけ指す為じゃ
    ないはずだろう

    行くべき所と
    行けない所を指して
    名残惜しかった所と
    優しかった所を指すのだ

    数えきれないほど多い道があっても
    ただ一つの道だけ行くべき人生なら
    他の道々は
    全て私とは係わりない道なのか
    そうではない
    祖父の行った道もあるし
    父の行った道もあり
    私の行くべき道もあるだろう

    生きながら行く道だけ 道じゃなく
    死んでから行くべき道もあるだろう

    葬儀車に乗って行く道が
    私の最後の道だろう
    その路上では
    道に迷わなければ良い






인터체인지에서


 


인터체인지에 들어서면


이유 없이 길을 잃게 된다


 


내가 갈 곳이 없다고 생각될 때


마음이 가난해진다


 


수많은 이정표들이


지명만을 가리키기 위한 것은


분명 아닐 것이다


 


가야 할 곳과


가지 말아야 할 곳을 가리키며


서운 했던 곳과


다정했던 곳을 가리키는 것이다


 


수 없이 많은 길이 있어도


오직 한 길만을 가야하는 인생이라면


나머지 길들은


다 나와는 무관한 길이 되고 마는 것일 까


아니다


할아버지가 간 길이 있었을 것이고


아버지가 간 길도 있었을 것이고


내가 가야 할 길도 있을 것이다


 


살아서 가는 길만 길이 아니라


죽어서 가야 할 길도 또 있을 것이다


 


장의차를 타고 가는 길이


내의 마지막 길이겠지


그 길 위에서는


길을 잃지 말았으면 좋겠다


 


------------------------------


 


인터체인지에서


インターチェンジ


 


인터체인지에 들어서면


インターチェンジに(はい)ると


이유 없이 길을 잃게 된다


理由(わけ)もなく(みち)(まよ)


 


내가 갈 곳이 없다고 생각될 때


(わたし)行方(ゆくえ)がないと(おも)われ(とき)


마음이 가난해진다


(こころ)(まず)しくなる


 


수많은 이정표들이


数多(かずおお)くの(みち)しるべ


지명만을 가리키기 위한 것은


地名(ちめい)だけ()(ため)じゃ


분명 아닐 것이다


ないはずだろう


 


가야 할 곳과


()くべき(ところ)


가지 말아야 할 곳을 가리키며


()けない(ところ)()して


서운 했던 곳과


名残惜(なごりお)しかった(ところ)


다정했던 곳을 가리키는 것이다


(やさ)しかった(ところ)()すの


 


수 없이 많은 길이 있어도


(かぞ)えきれないほど(おお)(みち)があっても


오직 한 길만을 가야하는 인생이라면


ただ(ひと)つの(みち)だけ()くべき人生(じんせい)なら


나머지 길들은


(ほか)(みちみち)


다 나와는 무관한 길이 되고 마는 것일 까


(すべ)(わたし)とは(かか)わりない(みち)なのか


아니다


そうではない


할아버지가 간 길이 있었을 것이고


祖父(そふ)()った(みち)あるし


아버지가 간 길도 있었을 것이고


(ちち)()った(みち)あり


내가 가야 할 길도 있을 것이다


(わたし)()くべき(みち)もあるだろう


 


살아서 가는 길만 길이 아니라


()きながら()(みち)だけ (みち)じゃなく


죽어서 가야 할 길도 또 있을 것이다


()んでから()くべき(みち)もあるだろう


 


장의차를 타고 가는 길이


葬儀車(そうぎしゃ)(


 
 

Total 4,550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각 게시판 글쓰기 권한을 조정했습니디. 운영자 2015-08-14 19322
[공지] 카테고리 등록안내 (72) poemlove 2003-04-01 22405
4550 [이관형] 향리유정20 / 鄭淳律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12-06 3
4549 [이관형] 단막인생 / 대안스님---일역 : 이관형 이관형 2019-12-06 4
4548 [차영섭] 노인 선서 차영섭 2019-12-06 6
4547 [이관형] 오봉산 추상 / 鄭淳律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12-05 6
4546 [이관형] 향리유정19 / 鄭淳律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12-05 6
4545 [이관형] 흰 배 / 月雲 손홍집---일역 : 李觀衡 이관형 2019-12-05 6
4544 [차영섭] 풀과 나무가 주는 교훈 차영섭 2019-12-05 6
4543 [이관형] 어디로 가는가 / 윤오숙 --- 일역 : 李觀衡 이관형 2019-12-04 10
4542 [이관형] 인터체인지에서 / 대안스님---일역 : 이관형 이관형 2019-12-03 9
4541 [이관형] 겨울 길목 / 鄭淳律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12-03 9
4540 [이관형] 노숙자 / 芽蓮 이수빈 --- 일역 : 李觀衡 이관형 2019-12-02 7
4539 [이관형] 사인암 설경 / 鄭淳律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12-02 7
4538 [차영섭] 돈 愛 꿈 차영섭 2019-12-02 8
4537 [이관형] 향리유정18 / 鄭淳律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12-01 8
4536 [이관형] 가을 편지 / 정채균 --- 일역 : 李觀衡 이관형 2019-12-01 12
4535 [이관형] 향리유정17 / 鄭淳律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11-30 9
4534 [이관형] 그냥 말해봐요 / 박만엽---일역 : 李觀衡 이관형 2019-11-30 10
4533 [차영섭] 자신을 다듬는 일 차영섭 2019-11-30 14
4532 [이관형] 흐르는 가을 / 鄭淳律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11-29 6
4531 [이관형] 먼 길을 나서고 싶다 / 대안스님---일역 : 이관형 이관형 2019-11-29 10
4530 [차영섭] 12월에 부치는 글 차영섭 2019-11-29 22
4529 [이관형] 만추애(晩秋愛) / 鄭淳律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11-28 10
4528 [이관형] 빈강 / 月雲 손홍집---일역 : 李觀衡 이관형 2019-11-28 8
4527 [차영섭] 나에게 하늘이 있다 차영섭 2019-11-28 18
4526 [이관형] 푸성귀 / 芽蓮 이수빈 --- 일역 : 李觀衡 이관형 2019-11-27 9
4525 [이관형] 벽계(壁溪) 추상 / 鄭淳律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11-27 11
4524 [이관형] 바람의 편지 / 윤오숙 --- 일역 : 李觀衡 이관형 2019-11-27 15
4523 [이관형] 꿈으로 가는 열차 / 대안스님---일역 : 이관형 이관형 2019-11-26 12
4522 [이관형] 노문리 만추 / 鄭淳律 - 일역 이관형 이관형 2019-11-26 12
4521 [차영섭] 내 마음의 달 차영섭 2019-11-25 21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