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과

홈 > 시 사랑 > 나도 시인
나도 시인


아직 등단하지 않았지만 시에 관심과 조예가 있는 분들의 자기 작품을 소개합니다.
등단시인은 시인약력에 본인 프로필을 등록하신 후 회원등급 조정을 요청하시면 <시인의 시>에 작품을 올릴 수 있습니다.

모과

유토비 0 20
모과

모과나무 껍질은 부드럽고 매끈하며 아름답다
특히 모과나무는 전생에 선행을 하다
생김새로 오해를 받아
죽임을 당한 뱀이 아닐까
싶을 정도로 뱀무늬를 닮아있다

아마 이를 불쌍히 여긴 신이
가장 이쁜 향기를 담은 모과를
죽은 뱀의 영혼에게 선물하지 않았을까

모과의 향기는 선행의 향기와 닮아 있다

나무를 바라보는 일은
선행을 바라보는 것처럼
마음이 맑고 즐거우며 행복하다
0 Comments
제목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60 명
  • 오늘 방문자 1,042 명
  • 어제 방문자 1,314 명
  • 최대 방문자 3,743 명
  • 전체 방문자 5,719,778 명
  • 전체 게시물 177,192 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