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란 손수건

홈 > 커뮤니티 > 감동글 모음
감동글 모음
 
감명깊게 읽은 글을 올려주세요. 퍼온글은 꼭 출처명시!!
플래시파일 (swf) 금지합니다. 올려도 재생안됩니다. 유튜브 영상으로 링크만 걸어주십시오.

노란 손수건

김용호 0 168
노란 손수건

빙고라고 하는 한 남자가 플로리다로 가는
버스를 타고 있었습니다.
여러 시간동안 그는 아무 말이 없었습니다.
침울하고 근심에 싸여 있었습니다.
초조하게 보이기도 했습니다.
어느 친절한 사람이 그에게 다가가서 물었습니다.
그는 마침내 굳게 닫혔던 입을 열고 자기
마음을 이야기해주었습니다.
"나는 죄를 짓고 4년 동안 뉴욕 형무소에서
감옥생활을 했습니다.
바로 지금 형량 만기로 석방이 되어서 집으로
가는 길입니다.
나는 너무나 부끄러운 일을 저질렀기에 4년 전에
아내에게 나를 잊어버리고 다른 사람과
결혼을 하라고 권유했습니다.
지난 3년 동안 아내로부터 아무 소식도 없었습니다.
그러나 출감일이 가까워지고 딱히 갈 데도
마땅치 않은 나는 일단 집으로 돌아가기로 작정했습니다.
내 집은 브로크릴이라고 하는 마을에 있는데
그 곳은 차가 지나다니는 길가에 위치해 있습니다.
마을 어귀에는 큰 참나무가 하나 있습니다.
나는 아내에게 이렇게 편지를 썼습니다.
내가 이 차를 타고 지나갈 때,
만일에 당신이 나를 영접해준다면 참나무에
노란 손수건을 하나 매달아놓으라고,
그것이 나를 영접해주는 표시인 줄 알고 집에
들어 갈 것이라고 했습니다. 그
러나 만일에 손수건이 없으면 이미 당신은
다른 사람과 결혼한 줄로 알고 그저 지나쳐서
내 갈 곳으로 가겠노라고 했습니다.

이제 내가 살던 집에 거의 다 왔는데 걱정입니다."
이 이야기를 듣고, 차안에 있던 사람들은
다같이 초조해졌습니다.
모두들 창 밖을 바라보면서 이제나 저제나
참나무가 보이기를 기다렸습니다.
그런데 불현듯 차안에서 함성이 터졌습니다.
그 큰 참나무가 온통 노랗게 꽃피어 있는 것입니다.
손수건 하나만 묶으면 혹시 남편이 못보고
지나 갈까봐 아내가 그 나무에 온통
노란 손수건을 묶어놓았기 때문이다.
0 Comments
제목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61 명
  • 오늘 방문자 1,206 명
  • 어제 방문자 1,421 명
  • 최대 방문자 3,743 명
  • 전체 방문자 5,727,843 명
  • 전체 게시물 177,323 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