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커뮤니티 > 따뜻하고 흐뭇한 이야기

따뜻하고 흐뭇한 이야기
 
감명깊게 읽은 글을 올려주세요. 퍼온글은 꼭 출처명시!!
 
작성일 : 19-06-05 01:25
따뜻하고 흐뭇한 이야기
 글쓴이 : 김용호
조회 : 187  
따뜻하고 흐뭇한 이야기

어느 이른 아침,
커피가게에서 차례를 기다리고 서 있었다.

내 앞에 남루한 옷을 입은 비쩍 마른 한 여인이
커피 한 잔의 값을 치르기 위해 지갑에서 동전을 꺼내 세고 있자
계산대에 있던 직원이 말했다.
“저기 있는 빵도 하나 가져가세요.”

여인이 잠시 멈칫하자, 직원은 다시 큰소리로 말했다.
“제가 사는 거에요. 오늘이 제 생일이거든요. 좋은 하루 되세요.”

그 여인은 연신 고맙다는 말을 하면서 빵 하나를 들고 나갔다.
드디어 내 차례가 되어 내가 그 남자 직원에게 말했다.

“생일날 그 여인을 위해 빵을 사주다니 멋집니다.
생일을 축하해요.”

계산대의 직원이 고맙다는 시늉으로 어깨를 으쓱하자 그 옆에서
일하고 있던 다른 직원이 말했다.
“가난한 사람이 오는 날은 언제든 이 친구의 생일이에요. 하하하”

“그러면……"

내가 말을 이으려고 하자 계산대의 직원이 말했다.
“저는 그저 그 분이 먹을 것을 살만한 충분한 돈이
없다는 것이 안타까워서……”

나는 커피를 들고 나오면서 잔돈은 필요 없다며 말했다.
“그것은 당신 거예요. 주님의 축복이 함께 하시기를”

“손님, 하지만 이건 너무 많은데요?"

그때 내가 말했다.
“괜찮아요. 오늘은 제 생일이에요.”

출처 : 좋은 글 중에서

 
 

Total 1,006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916 가장 하기 쉽고 듣기 좋은 말 김용호 2019-08-18 74
915 그 사람이 행복해지면 좋겠습니다 김용호 2019-08-18 54
914 한자 사훈 모음 김용호 2019-08-14 132
913 좋은글모음 410가지 김용호 2019-08-12 121
912 우리 일본은 아닙니다 김용호 2019-08-08 57
911 마음에 전화 한 통이 기다려져요 김용호 2019-07-27 104
910 마음 사용 설명서 김용호 2019-07-27 112
909 사랑이라는 요리 김용호 2019-07-27 87
908 사랑의 용법 및 용량 김용호 2019-07-27 88
907 행복 처방전 김용호 2019-07-27 103
906 밥 한번 먹자는 말 김용호 2019-07-27 127
905 언제 한번 김용호 2019-07-27 79
904 마음이 쉬는 의자 김용호 2019-07-26 157
903 삶을 바꾼 말 한마디 김용호 2019-07-26 111
902 그래도 란 섬을 아시나요 김용호 2019-07-24 110
901 가는 곳마다 친구가 있는 사람 김용호 2019-07-24 90
900 인격 수준과 재산의 관계 김용호 2019-07-24 88
899 되는 집안 안 되는 집안 50 김용호 2019-07-24 72
898 보수와 상관없는 일 김용호 2019-07-24 68
897 링컨과 스탠튼 국방장관 김용호 2019-07-22 103
896 아름다운 가정 김용호 2019-07-22 86
895 어느 할머니의 수표 김용호 2019-07-22 70
894 가까이 다가가고픈 사람 김용호 2019-06-09 267
893 수통 하나의 기적 김용호 2019-06-09 132
892 마음에 바르는 약 김용호 2019-06-07 228
891 삶을 맛있게 요리하는 방법 김용호 2019-06-07 143
890 [작품명] 날다람쥐, [대화주제] 유투브 수익창출에 관한 경험담! 김영환 2019-06-06 91
889 따뜻하고 흐뭇한 이야기 김용호 2019-06-05 188
888 노란 손수건 김용호 2019-06-05 126
887 천국을 가기 전에 김용호 2019-06-04 159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