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도는 흉내만 내어도 좋다

홈 > 커뮤니티 > 감동글 모음
감동글 모음
 
감명깊게 읽은 글을 올려주세요. 퍼온글은 꼭 출처명시!!
플래시파일 (swf) 금지합니다. 올려도 재생안됩니다. 유튜브 영상으로 링크만 걸어주십시오.

효도는 흉내만 내어도 좋다


효도는 흉내만 내어도 좋다

옛날 조선시대에 어느 임금님이 서울을 떠나 개성을 방문하게 되었습니다.

그 때 개성에 오랫동안 병석에 누워 있는 연로하신 어머니를 모시고 사는
사람이 있었습니다.

그의 어머니가 요청하기를
“내가 이 나라의 백성으로서 임금님의 용안을 한 번도 뵙지를 못했는데
죽기 전에 임금님의 용안을 멀리서라도 뵙고 죽었으면
소원이 없겠다”라고 말했습니다.

그래서 아들은 임금님이 오시는 그 날을 기다렸다가 오십 리 길을
어머니를 업고 어느 길가에 나갔습니다.

임금님이 지나갈 때에 잘 보이도록 해드렸는데 임금님이
이 사실을 알게 되었습니다.

궁으로 돌아온 임금님은 그 때 어머니를 업고 있던 그 사람을
궁궐로 불러들이라고 명했습니다.

그리고는 자초지종을 다 듣고 나서 “너는 효자다”라고 하면서
상으로 금 백 냥과 쌀 한 섬을 주었다고 합니다.

이 소식을 들은 한 불효자가 돈을 벌기 위해 원치도 않는 어머니를
억지로 업고가 그렇게 했다 합니다.

내용을 보면 상을 받을 것이 아니라 벌을 받아야 하겠지만,
임금님은 신하에게 효자에게 했던 것처럼 그도 금 백냥을 주라 했답니다.

그래서 신하들이 그 사람의 의도를 낱낱이 고했는데 임금님의 말씀이
효도는 흉내만 내어도 좋은 것이니 주라고 했다는 말에
그 사람이 진짜 효자가 되었다는 말이 전해지고 있습니다.

0 Comments
제목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49 명
  • 오늘 방문자 221 명
  • 어제 방문자 1,250 명
  • 최대 방문자 3,743 명
  • 전체 방문자 5,722,811 명
  • 전체 게시물 177,230 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