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커뮤니티 > 비우고 낮추는 삶은 아름답습니다 - 詩 / 이채

비우고 낮추는 삶은 아름답습니다 - 詩 / 이채
 
감명깊게 읽은 글을 올려주세요. 퍼온글은 꼭 출처명시!!
 
작성일 : 11-05-21 17:51
비우고 낮추는 삶은 아름답습니다 - 詩 / 이채
 글쓴이 : 좋은 글 사랑
조회 : 2,372  
비우고 낮추는 삶은 아름답습니다                           

                                詩 / 이채


불만은
위를 보고 아래를 보지 못한 탓이요
오만은
아래를 보고 위를 보지 못한 탓이니

이는 곧
비우지 못한 욕심과
낮추지 못한 교만으로부터
자아를 다스리는 슬기가 부족한 탓이리

지혜로운 자는
남보다 내 허물을 먼저 볼 것이며
어진 자는
헐뜯기보다 칭찬을 즐길 것이며
현명한 자는
소리와 소음을 가릴 줄 알 것이로되

반듯한 마음, 옳은 생각으로
곧은 길, 바른 길을 걷노라면
뉘라서 겸손의 미덕을 쌓지 못하리오
뉘라서 덕행의 삶을 이루지 못하리오

마음의 평화는 비움이 주는 축복이요
영혼의 향기는 낮춤이 주는 선물이니
비우고 낮추는 삶은, 곧
내 안에 천국을 가꾸는 일입니다

다은 11-07-20 21:43
 
이채의 잠언 명심하고 가오리다 좋은 글 사랑님~!
 
 

Total 1,016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836 추억 속에서 더듬어본다 황인숙 2013-06-29 1600
835 언니는 종고 산에 나무 하러 올라갔다 황인숙 2013-06-28 1821
834 다산 정약용 선생 유배지 뿌리길 황인숙 2013-06-27 2088
833 발가락 채영선 2013-05-31 1563
832 소녀 의 꽃잎 한잎 황인숙 2013-05-11 2234
831 시골길 황인숙 2013-04-27 1755
830 사랑하는 당신에게 솔새김남식 2013-04-18 2515
829 마음이 아름다우니 세상이 아름다워라/이채시인 감동시 좋은 글 사랑 2013-04-14 4152
828 세상속에서 만난 인연 솔새김남식 2013-04-11 2094
827 하나뿐인 행복 (1) 솔새김남식 2013-03-15 1562
826 ♣ 봄이 오는 소리 ♣ 솔새김남식 2013-02-27 2033
825 못된 며느리 솔새김남식 2013-02-06 2235
824 커피가 먹고싶다 솔새김남식 2013-01-22 1569
823 지하철 노약자석 솔새김남식 2013-01-15 1456
822 만남이란.... 솔새김남식 2012-12-11 2915
821 사랑의 소중함 솔새김남식 2012-12-08 8820
820 나이가 들면 인생은 비슷하다 솔새김남식 2012-11-16 3022
819 어느 며느리의 고백 윤은기 2012-10-26 1557
818 “適無詩愛” / 작자 미상 (구글에서 퍼옴) 노나메 2012-09-23 1892
817 그런 사랑하는 사람, 내게 있어요. 餘香 김세영 시인 글 헤로스 2012-08-06 3151
816 사랑시를 쓰는 여자/餘香 김세영 헤로스 2012-08-06 2383
815 가령 그대가 솔새김남식 2012-07-12 1719
814 딸이 보낸 택배 선물 솔새김남식 2012-06-20 1795
813 사랑할 시간이 없다 솔새김남식 2012-06-16 1899
812 어느 시어머니 마음 솔새김남식 2012-06-07 1803
811 여자들의 생각 솔새김남식 2012-05-25 3681
810 어느 아버지의 이야기 윤은기 2012-05-04 1873
809 인생에 필요한 친구 12명 솔새김남식 2012-04-24 2279
808 아버지의 유산, 국민연금 솔새김남식 2012-04-10 1970
807 봄이 오는 소리 솔새김남식 2012-03-23 1691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