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커뮤니티 > 마음이 아름다우니 세상이 아름다워라/이채시인 감동시

마음이 아름다우니 세상이 아름다워라/이채시인 감동시
 
감명깊게 읽은 글을 올려주세요. 퍼온글은 꼭 출처명시!!
 
작성일 : 13-04-14 14:10
마음이 아름다우니 세상이 아름다워라/이채시인 감동시
 글쓴이 : 좋은 글 사랑
조회 : 4,154  
.

위와 같은 게시물은 얼마든지 스크랩해 가도 좋습니다,
작자 누락 등 원글을 훼손하지 않는 이상,,,얼마든지요.

포탈 사이트에는 잘못된 자료들이 수없이 떠돌아 다니는데
그러한 게시물은 조심해야 합니다.
이채시인 이름 삭제 후 좋은 글, 펌글 등등.......으로
또한 목민심서, 이해인 시인명 등으로
이렇게 변형된 게시물들이 무척이나 많았답니다.
아직도...너무나 많이 퍼져있어요

그러다보니
오히려 이채시인님이 이해인의 시를 도용하고 목민심서를 배낀 것으로 오해를 받고
심지어는 표절한 것으로 억울한 누명을 쓰고 욕을 먹는 일도 있다고 합니다. .
시인입장에서는 얼마나 황당하겠는지 생각해볼 일이지요.

비록 사이버상일지라도
작가와 독자간에 지켜야할 예의 같은 것이 있지 않을까 싶네요
시인의 심적 고통을 부디 헤아려 주시기 바랍니다.
글쓰기 의욕상실감, 인간적 신뢰 등등,,,말입니다.

감사합니다.
늘 사랑 속에 건강과 행복 더불어 하세요.^^

 
 

Total 1,023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924 그리운 말 한마디 - 유안진 (1) 가을 2006-02-01 3995
923 사람이 사람을 미워한다는 것 솔새김남식 2014-10-13 3956
922 <마음에 관한 시 모음> 전봉건 시인의 '꽃과 마음&#… 정연복 2010-04-16 3955
921 <신발에 관한 시 모음> 장석주 시인의 '구두에 관… 정연복 2010-03-23 3919
920 <더불어 삶에 관한 시 모음> 신광철 시인의 '사람&#… 정연복 2010-03-29 3908
919 <아내를 생각하는 시 모음> 박영희 시인의 '아내의 … 정연복 2010-01-24 3887
918 <스승의 날 특집 시 모음> 헨리 반 다이크의 '무명… 정연복 2010-05-14 3842
917 지혜로운 이의 삶 관리자 2002-04-30 3827
916 왜 사랑하냐고 묻는다면 - 박찬익 가을 2005-06-03 3827
915 <어머니의 위대한 힘에 관한 시 모음> 신달자의 '어… 정연복 2010-08-21 3824
914 <콩나물에 관한 시 모음> 김성옥 시인의 '콩나물은 … 정연복 2010-02-26 3802
913 <엄마에 관한 동시 모음> 서향숙의 '안개 엄마'… 정연복 2010-05-31 3797
912 사람의 심성 (1) 솔새김남식 2013-11-11 3789
911 <창문에 관한 시 모음> 정현종 시인의 '창(窓)'… 정연복 2010-05-01 3780
910 <동그라미에 관한 시 모음> 오세영 시인의 '열매… 정연복 2010-05-19 3702
909 <용서에 관한 기도문 모음> 야기 쥬우키치의 '용서&#… 정연복 2010-06-28 3695
908 여자들의 생각 솔새김남식 2012-05-25 3681
907 옛 추억을 더듬는 할머니 insook 2014-11-08 3671
906 <햇살에 관한 동시 모음> 정연복 2010-07-01 3661
905 <축구에 관한 시 모음> 문정희의 시 '축구' 외 정연복 2010-06-14 3629
904 함께 있되 거리를 두라 - 칼릴 지브란 가을 2003-11-28 3621
903 배려가 아름다운 사람 가을 2006-04-01 3621
902 봄이오는 소리 솔새김남식 2014-03-09 3621
901 내가 당신을 사랑하는 이유 hanwori 2002-09-24 3591
900 시간이 필요하다 솔새김남식 2014-01-27 3576
899 <세탁에 관한 시 모음> 유하 시인의 '나의 아름다운… 정연복 2010-04-28 3572
898 말과 침묵 / 이해인 (2) 소금 2004-06-18 3571
897 <봄을 노래하는 시 모음> 반칠환 시인의 '나를 멈추… 정연복 2010-03-06 3554
896 비운의 왕족 사진 보며 대한제국 몰락의 아픔 나눠야 jea8079 2014-02-25 3553
895 사랑하라, 한번도 상처받지 않은 것처럼 - 알프레드 디 수자 (1) 가을 2005-12-01 3551
894 <가족을 생각하는 시 모음> 이기철 시인의 '네 켤… 정연복 2010-01-28 3550
893 일상의 아름다운 것들 (2) 전금주 2005-07-14 3536
892 생일을 축하합니다 관리자 2002-05-23 3501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