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이용안내 > 각 게시판 글쓰기 권한을 조정했습니디.

각 게시판 글쓰기 권한을 조정했습니디.
 
시사랑 회원님께 알리는 공지사항입니다.
 
작성일 : 15-08-14 23:12
각 게시판 글쓰기 권한을 조정했습니디.
 글쓴이 : 운영자
조회 : 16,667  
   http://ㅇ [1071]
최근에 이 사이트에 음란성 광고물이 급증하고 있어서
부득이 글쓰기 권한을 조정했습니다.

지금까지는 "시인의 시" 외에는 회원가입만 하면 누구에게나 개방되어있었습니다만
앞으로는 "나도 시인" "질문과답변""자유게시판" 등 모든 게시판에 3등급이상의 권한이 필요하므로
게시판메뉴>"운영자에게"에다 등급조정 요청을 해주시기 바랍니다.
시인 프로필 등록도 3등급 이상으로 등업후에 가능합니다.
운영자에게 먼저 등업신청을 해주시기 바랍니다.

이용자 여러분께 불편을 드려서 죄송하지만 시사랑이 건전한 사이트로 지켜질수있도록
넓은 아량으로 협조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정석영 17-04-26 14:46
 
그리고 부루인 최창록 님께


부루인'도 참 좋은 뜻이구요. 최창록님, 그 본성자리가 하나라는 매우 귀한 체험을 하셨는데,

정말 그런 체험은 첫 깨달음의 자리로도 볼 수 있습니다. 그러한 과정을 거친 분들을 찾아가서

도에 대해서 더 근원적으로 다가설 기회를 만들어 가셨으면 좋겠다 싶습니다.

그런데 창록님의 그 글이 2016년 11월에 올린 것이만 꽤나 오래 되었는데요, 혹 이창을 운영자 님께서

잘 들어오지 않으시는 창인지도 궁금합니다. 트랙뻭 사용에 대한 설명을 부탁드려 놓았거든요.

창록님, 우선 이 사이트의 추천시 난으로 들어오시면 제가 거기 50일째 혼자서 시를 올리고 있습니다.

꼭 들러주시기 바랍니다. 정석영 합장
정석영 17-04-26 14:18
 
운영자 님께

지금까지 50일쩨 추천시에 '한국서정시순례 5권 전집' 중에서 다시 좀 골라서 올리고 있는

정석영입니다. 요즘 깊은 산 풍경은 날로 새롭게 뭉게구름처럼 뭉게뭉게 피어오르고 있습니다.


트래빽'이던가요? 그것을 클릭해 보니 주소를 단 한번만 복사해 사용하라는 글이 뜨던데

그 사용법에 대해 구체적인 설명을 좀 도움받았으면 하고 글을 올리고 있습니다. 무엇인가 하면

1, 그 한 창에 올려진 시인 분 모두와 함께 다른 분들에게까지 그 창의 시들을 보여드릴 수 있는 방법이 되는지요?

2, 그것을 여러분에게 한꺼번에 글을 드릴 수도 있는지, 아니면 따로 각각이 메일을 보내야 하는지요?

3, 그 작가 분께는 '시의 내용에 혹 오탈자가 있거나, 문장부호 하나까지도 수정지를 그 창 코멘트에 올려달라는 부탁

과 함께, 그렇게 시의 흐름이나 분위기에 맞추어 올린 시꾸러미의 장점들을 직접 느껴보라는 메시지를 전하는 겁니다.

4, 그 복사한 트랙빽을 어디에 저장해 두었다가 다시 사용할 수도 있는지요? 그 주소로 들어오면 인접한 다른 시들도 읽을 수 있는지요?

5, 일반 편지로도 전달할 수 있는 것인지요?


우선 이 다섯 사항에 대한 설명의 답을 부탁드립니다. 늘 건강하시길 빕니다.  정석영 합장합니다.
최창록 16-12-03 21:17
 
목숨(生命 Life)은 한 덩어리
겉과 속이 분주하게 움직여서
홀연히 내 목숨(생명 生命 Life)이 태어났다.
숨을 쉬고!
무럭무럭 자라나서
사랑에 빠져 어여쁜 아기도 낳았다.
행복에 겨워서 쉼 없이 눈물을 흘렸고,
미워하고 톨아 져서 한없이 눈물도 흘렸다.

내게 다가오는
사랑과 기쁨과 행복과 평화도
날마다 커져만 가는 갈등과 분노와 고통도
다 같이 태어났다 돌아가는 한 덩어리!

내 마음이 본성(本姓)으로 향할 때 
밝고, 맑고, 따뜻한 목숨(생명 生命 Life)이 기쁨으로 가득 차고
움직일 때 내 마음이 나만을 위하면 
어둡고, 차가고, 거친 목숨(생명 生命 Life)이 되어 고통으로 다가왔다.

내 목숨(생명 生命 Life)은
마음이 머무는 그곳에서 홀연히 태어난 곳으로 쉬지 않고 돌아가는
본체(本體 Nature)와 한 덩어리!
같이 숨 쉬는 우리는 모두다 본성(本姓)이 같은 한 덩어리!


                                                2016.  11. 30
                                                부루인 최 창록


*부루: 본체의 작용(조화와 질서)을 나타내는 순수한 한겨레 말입니다.
정재익 16-10-26 05:45
 
글쓰기 아이콘이 안보입니다
등업이 안 되거 그런 건지요?
     
운영자 16-12-01 16:52
 
운영자에게 메뉴에서 등업요청을 하셔야되는데
여기다 하셔서 이제서야 봤습니다.
정재익 16-10-26 03:12
 
등업조정부탁드립니다
자작시 등록을 하려고 합니다
이철우 16-07-07 00:39
 
등업 조정 부탁합니다~(_ _)
차화 16-04-21 13:07
 
* 비밀글 입니다.
김희달 15-11-23 00:12
 
* 비밀글 입니다.
호암 15-11-12 15:57
 
이번에 첫시집 "가면을 벗다"  출간발행으로 시집 소개를 하고 싶습니다 등업 부탁드립니다
솔새김남식 15-09-29 20:13
 
* 비밀글 입니다.
유토피아 15-09-29 08:16
 
등업 조정 부탁 드립니다
수복 15-09-17 16:30
 
건강한 시쓰기를 원합니다
 
 

Total 131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내마음의노래, 한국가곡합창단 제13회 정기연주회 운영자 2017-10-11 562
각 게시판 글쓰기 권한을 조정했습니디. (13) 운영자 2015-08-14 16668
사이트 운영을 위한 후원을 기다립니다. (52) 운영자 2013-05-17 40910
개인 게시판을 신설했습니다. (1) 운영자 2012-10-19 19469
아이디.비밀번호 분실 조치방법 개선 운영자 2012-04-20 19779
회원등업신청에 관하여 (11) 운영자 2012-04-11 18479
131 내마음의노래, 한국가곡합창단 제13회 정기연주회 운영자 2017-10-11 562
130 내마음의노래, 가곡합창단 제12회 정기연주회 운영자 2016-09-22 10856
129 내마음의노래 제11회 정기공연 안내 운영자 2015-08-19 13342
128 각 게시판 글쓰기 권한을 조정했습니디. (13) 운영자 2015-08-14 16668
127 접속중단예고 운영자 2015-05-26 13200
126 접속 중단 예고 (2) 운영자 2015-01-08 5016
125 게시판 관리자를 모집합니다. (1) 운영자 2014-02-17 7267
124 사이트 운영을 위한 후원을 기다립니다. (52) 운영자 2013-05-17 40910
123 서버장애로 인한 접속장애 운영자 2013-04-07 12616
122 개인 게시판을 신설했습니다. (1) 운영자 2012-10-19 19469
121 아이디.비밀번호 분실 조치방법 개선 운영자 2012-04-20 19779
120 회원등업신청에 관하여 (11) 운영자 2012-04-11 18479
119 비밀번호 분실시 조치방법 (2) 운영자 2011-04-16 7769
118 사이트 장애 공지 운영자 2011-04-15 2819
117 시사랑 홈페이지를 업그레이드 하였습니다. (2) 운영자 2011-04-06 5081
116 서버복구완료-이상유무를 확인중입니다 운영자 2011-02-28 2996
115 서버장애 공지 운영자 2011-02-26 2517
114 내마음의노래 창작가곡(제5집) 음반제작 노랫말 모집 운영자 2010-10-20 4196
113 제10회 동서커피문학상 공모 운영자 2010-08-05 4216
112 시인 등재요청에 대한 안내 말씀 운영자 2010-06-06 4072
111 저작권법 강화조치에 따른 저작자 사전동의를 구합니다 (3) 운영자 2009-09-15 6042
110 내마음의 노래 정기연주회 공고 (1) 운영자 2009-03-01 5920
109 청소년을 위한 창작가곡 제작 및 연주에 관한 안내 운영자 2008-12-02 5383
108 수록시 전재(轉載)에 대한 동의 확인 (3) 운영자 2008-07-17 5658
107 내마음의노래 - 청소년을 위한 창작가곡 3집 운영자 2008-03-17 6939
106 청소년을 위한 창작가곡 3집음반 노랫말 접수 운영자 2008-02-11 6889
105 시전체보기 이용 안내 가을 2007-11-19 6766
104 시전체보기의 글쓰기 권한 변경 안내 가을 2007-11-10 5984
103 2008 탁상용 캘린더 제작건 마감 안내 가을 2007-10-26 6261
102 개인정보 공유 및 詩 사용허락 협조 안내 [마감됨] (17) 가을 2007-10-24 6468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