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춰진 보석

홈 > 게시판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시론, 수필, 감상평 등과 일상적 이야기, 유머, 질문, 답변, 제안 등 형식이나 주제, 성격에 관계없이 쓸 수 있습니다.
(단, 영리 목적의 광고성 정보는 금지하며 무단 게재할 경우 동의없이 삭제하며 향후 이용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감춰진 보석

현영길작가 0 90
감춰진 보석 / 玄房 현영길


감춰진 나의 보석
찾아 헤매던 가로등 길
밤새도록 기도 손 올렸던 그 자리
마음 눈물 간절한 소망 기도 그곳
이 세상 가장 소중한 그녀 만나는 날
세상 무엇 부러운 것 없었던 나날
그녀와 함께 살아온 긴 여정 세월
왜! 그리도 바쁘게 살아온 시절
난, 보석 때문에 행복했습니다.
감춰진 보석 찾아 떠난 그 길
그곳은 반짝였습니다.
그 보석 만나게 해주신 임의
사랑 앞무릎 꿇습니다.


시작 노트: 수많은 보석 움직인다.
빨강, 노랑, 보라색 등 보석들의 모양
수많은 보석 존재하지요. 그 많은 보석
중 내임보다 예쁜 보석 이 땅에
존재하지 않음을 고백합니다.
0 Comments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