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곡뿐인 레퍼토리

홈 > 게시판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시론, 수필, 감상평 등과 일상적 이야기, 유머, 질문, 답변, 제안 등 형식이나 주제, 성격에 관계없이 쓸 수 있습니다.
(단, 영리 목적의 광고성 정보는 금지하며 무단 게재할 경우 동의없이 삭제하며 향후 이용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한곡뿐인 레퍼토리

정영숙 0 1114
한곡뿐인 레퍼토리

                              정영숙




            오래전 이야기다. 기차를 타고 서울에서 마산까지 오는데

              내 옆 좌석에서 몸을 비틀어가며 열심히 노래를 부르는

              5~6세의 어린이. 그 아이의 레퍼토리(repertory)는 끊임없이

              ‘아침바람 찬 바람’ 이다. 듣다듣다 신경질이 났다. 의자에

              기대어 쿨쿨 자고 있는 아이엄마를 깨워서 한말 했다.

              어찌 아이가 나비야 나, 산토끼도 모르고 아침바람 밖에

              모르느냐고 했더니, 미안하다며 자기는 초등학교 교사인데

              아이를 돌볼 시간이 안 나서 할머니께 맡겼더니 노래라고는

              그 곡 밖에 모른다고 하고는 또 쿨쿨 잔다. 나는 속으로

              “ 아이구! 남의 자식은 다양한 레퍼토리로 노래를 가르치면서

              자기 자식은 한곡밖에 모르는 아이로 가르치다니 어이가

              없구먼” 하고 기차에서 내렸다. 그 아이는 잠도 자지 않았다.

              천진난만한 아이야 배운 것이 그뿐이라 그 한곡만 부을 수도

              있고, 직장생활에 지친 아이엄마도 이해는 되지만, 우리가

              변함없이 자나 깨나  한 레퍼토리만 부르듯이 산다면 이 얼마나

              시대에 후퇴된 삶인가?       

 

                                  2011년 3월30일 저녁   

             

                              http://blog.naver.com/jhemi/56663317
0 Comments
제목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51 명
  • 오늘 방문자 1,170 명
  • 어제 방문자 1,139 명
  • 최대 방문자 3,743 명
  • 전체 방문자 5,692,498 명
  • 전체 게시물 176,763 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