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게시판 > 이성순 시집 바람의 땅

이성순 시집 바람의 땅
 
누구든지 영리목적의 광고성 정보를 본 게시판에 게시할 수 없습니다. 이를 위반할 경우 게시자의 동의없이 광고성 정보가 삭제됨은 물론,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과태료가 부과될 수 있음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작성일 : 16-10-18 16:25
이성순 시집 바람의 땅
 글쓴이 : 李英芝
조회 : 535  

겨울 시단

 · 한국문인협회 회원
은평문인협회 회원
1995년 문예한국 수필등단
2015년 창조문학 시 등단
경기도 화성시 병점1로 65
신창1차아파트 110동 506호 이성순
HP: 010-9263-6595
e-mail: seiko615@hanmail.net





 진

이 성 순
나무에게  외 1편


언제나
너의 살갗을 스치는
바람이 되었으면

그림자 흔적을
남기는 달빛이었으면

촉촉이 네 입술을
적시는 빗물이었으면

늙지 않는 태양아래
너의 귓전에
그리움 노래할 새였으면
너를 위하여

모란시장

정과 사랑을 듬뿍
준다기에 슬기롭게 사는
지혜의 끈 사러왔다

당신과 나
간밤에 하찮은 일로
말다툼한 오해를 팔러왔다

내 눈물은 잘 팔리지 않아
한강에 흘러 보내고

꽁꽁 얼어버린 당신의
옹고집은 돋을볕에 두었다가
여름에 팔아야지

언젠가는 헤어져야 할 인연들 
이별 연습해야 하지만
아직도 참지 못하는 인내한단 사러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