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게시판 > 모란牡丹

모란牡丹
 
누구든지 영리목적의 광고성 정보를 본 게시판에 게시할 수 없습니다. 이를 위반할 경우 게시자의 동의없이 광고성 정보가 삭제됨은 물론,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과태료가 부과될 수 있음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작성일 : 19-05-22 04:11
모란牡丹
 글쓴이 : 하운
조회 : 43  

모란牡丹


하운 김남열


옛날 옛날에
시부모의 방해로
첫날밤 신랑과
벗고, 벗고!
벗지 못하여
한 마음이 되지 못해
한恨이 되어
요절한 신부가
뻐꾸기가 되었다네

그래서
뻐꾸기 날아오는
유월이 오면
모란은
굵은 뿌리 위에
수컷의 형상으로
생명을 띄우고
영화榮華로운 모습으로
한恨 없는 열정을 보이며
붉게 피어나려 한다네

첫날밤
어떤 난간도 극복하며
진정한 사랑으로
신부를 맞이하는
신랑의 마음처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