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간2

홈 > 게시판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시론, 수필, 감상평 등과 일상적 이야기, 유머, 질문, 답변, 제안 등 형식이나 주제, 성격에 관계없이 쓸 수 있습니다.
(단, 영리 목적의 광고성 정보는 금지하며 무단 게재할 경우 동의없이 삭제하며 향후 이용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시간2

하운 0 56
시간2
-길동무-

하운 김남열

기다려 달라고 해도
냉정하게 달려간다

두 손 빌며 애원해도
눈 하나 껌벅 않는다

미소 지으며 달래도 보고 
애교부리며 교태를 부려도

내가 누구인지, 내가 무엇인지
아예 관심도 없다

단지
욕심을 부리지 않고

배려하며, 용서하며
사랑하며 살려고 하는 사람에게는

하늘이 되고, 땅이 되고
바람이 되고, 꽃의 향기가 되어

마음 변하지 않는 이웃처럼
언제나 함께 길동무가 되어준다
0 Comments
제목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37 명
  • 오늘 방문자 262 명
  • 어제 방문자 1,367 명
  • 최대 방문자 3,743 명
  • 전체 방문자 5,684,887 명
  • 전체 게시물 176,642 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