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사랑 > 그리운 어머니/ 이승연(낭송:이혜선)

그리운 어머니/ 이승연(낭송:이혜선)

--------------------------------------------------------------------------------------------------------------------------------------------------
전문영상시는 영상작가님들 및 전문 영상제작이 가능한 회원님들을 위한 곳입니다.
이곳에 올려지는 것은 홈페이지 첫 메인화면에 노출되며 운영자가 인증한 회원님들만 업로드 권한을 갖게 됩니다.
(문의 : 게시판>운영자에게)

필수 : 퍼 가시는 분은 영상작가님께 댓글을 달아주시는 예의를 지켜주십시오.
또한, 작가님께서는 회원의 시를 선정하여 영상으로 작업하실 때에는 중복을 피하기 위해서
전문영상시에서 모셔갑니다라는 댓글 하나 남겨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
 
작성일 : 17-12-02 13:30
그리운 어머니/ 이승연(낭송:이혜선)
 영상작가 : 개울
조회 : 22,834  


<center> <iframe width="1006" height="566" src="//www.youtube.com/embed/aN4QCb8Unyg?autoplay=1&amp;playlist=aN4QCb8Unyg&amp;loop=1&amp; vq=hd720&amp;controls=0&amp;showinfo=0&amp;rel=0&amp;theme=light" frameborder="0" allowfullscreen=""></iframe> </center>

개울 17-12-02 13:32
 
아래 게시목록에
이곳 게시판의 사이즈 1006*566 로 게시물을 올리니까  영상 해상도가 떨어져
다시, 영상사이즈를 1280*720 으로 수정 게시하였더니
해상도가 보다 좋아 졌습니다만 .... 영상이 잘리는군요..
하여, 다시 수정하려니까 <수정>,<삭제>등의 란이 보이지 않습니다.
운영자님께선 이 문제 해결에 고려해 보심이 좋을 듯 합니다.
예를들어.... 게시판 설정을 최소 1100*619 이상으로 설정해 두심이 좋을 듯 합니다.
<iframe> 태그는 영상제작할 시의 사이즈보다 축소하여 게시하면 영상이 깨져서 보이는 듯합니다.
참고로.... 저의 영상제작 사이즈는 FHD급의 1920*1080 입니다.
운영자 17-12-03 15:20
 
안녕하세요? 개울선생님.
선생님의 작품들로 인해 이 사이트가 날로 풍요로워지는것 같아서 감사드립니다.
말씀하신 내용을 검토한 결과
태그 내용중 vq=highres  이것을  vq=hd720
으로 바꿔놓고 보시면 최적의 화질로 보일것입니다.
영상크기의 문제가 아니고 사이트가 지원할 수 있는 화질설정의 문제인것같습니다.
 
 

Total 378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378 웃고 있어도 눈물이 난다 - 김잔디 는개 2018-10-20 473
377 물의 고백 - 별꽃* 이희헌 2018-10-17 935
376 그대에게 전하는 가을편지 ~ 김궁원 문경오 2018-10-17 1093
375 시월엔 그대여 - 김잔디 는개 2018-10-16 1337
374 코스모스 핀 꽃길 - 김잔디 는개 2018-10-14 1637
373 그대 한 자락의 바람일 수 있을까 까마 2018-10-14 1731
372 손 - 별꽃* 이희헌 2018-10-13 2105
371 가을 색 내님 색 - 김잔디 는개 2018-10-10 2392
370 가을엔 가슴으로 편지를 씁니다 ~ 이채 문경오 2018-10-10 2795
369 비가 된 사람 - 별꽃* 이희헌 2018-10-07 3065
368 가시려면 가시지. - 김잔디 는개 2018-10-05 3528
367 백야처럼 잠 못 이루는 밤 ~ 은영숙 문경오 2018-10-02 4067
366 농익은 사랑 - 별꽃* 이희헌 2018-10-01 4834
365 우리 내일의 그림에 - 김잔디 는개 2018-09-26 4829
364 이 밤이 가면 너도 가고 - 별꽃* 이희헌 2018-09-21 3694
363 어느 별 이야기 - 김잔디 는개 2018-09-18 2660
362 그곳에 가면 누가 있을까 - 김잔디 는개 2018-09-13 2537
361 가슴시린 말 - 별꽃* 이희헌 2018-09-09 2598
360 초저녁 가을비 - 김잔디 는개 2018-09-03 3635
359 터널 - 별꽃* 이희헌 2018-09-02 3689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