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사랑 > 나 당신을 그렇게 사랑합니다 한용운

나 당신을 그렇게 사랑합니다 한용운

--------------------------------------------------------------------------------------------------------------------------------------------------
전문영상시는 영상작가님들 및 전문 영상제작이 가능한 회원님들을 위한 곳입니다.
이곳에 올려지는 것은 홈페이지 첫 메인화면에 노출되며 운영자가 인증한 회원님들만 업로드 권한을 갖게 됩니다.
(문의 : 게시판>운영자에게)

필수 : 퍼 가시는 분은 영상작가님께 댓글을 달아주시는 예의를 지켜주십시오.
또한, 작가님께서는 회원의 시를 선정하여 영상으로 작업하실 때에는 중복을 피하기 위해서
전문영상시에서 모셔갑니다라는 댓글 하나 남겨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
 
작성일 : 19-11-10 02:27
나 당신을 그렇게 사랑합니다 한용운
 영상작가 : 이영솔
조회 : 11,089  



나 당신을 그렇게 사랑합니다

한용운


사랑하는 사람 앞에서는
사랑한다는 말을 안 합니다.

아니하는 것이 아니라
못하는 것이 사랑의 진실입니다.

잊어버려야 하겠다는 말은
잊을 수 없다는 말입니다.
정말 잊고 싶을 때는 말이 없습니다.

헤어질 때 돌아보지 않는 것은
너무 헤어지기 싫기 때문입니다.

그것은 헤어지는 것이 아니라
같이 있다는 말입니다.

사랑하는 사람 앞에서 웃는 것은
그만큼 행복하다는 말입니다.

떠날 때 울면 잊지 못하는 증거요
뛰다가 가로등에 기대어 울면
오로지 당신만을 사랑한다는 증거입니다.

잠시라도 같이 있음을 기뻐하고
애처롭기까지 만한 사랑을 할 수 있음에 감사하고

주기만 하는 사랑이라 지치지 말고
더 많이 줄 수 없음을 아파하고

남과 함께 즐거워한다고 질투하지 않고
그의 기쁨이라 여겨 함께 기뻐할 줄 알고

깨끗한 사랑으로 오래 기억할 수 있는
나 당신을 그렇게 사랑합니다.

이문자 19-11-27 09:31
 
* 비밀글 입니다.
이문자 19-11-27 09:33
 
* 비밀글 입니다.
     
이영솔 19-12-01 16:27
 
* 비밀글 입니다.
 
 

Total 515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495 그리움이 비가 되어 - 별꽃* 이희헌 2019-09-23 12026
494 나의 침실로 (이상화) 남궁욱 2019-09-16 13824
493 아버지 - 김잔디 는개 2019-09-13 13197
492 뜨거운 눈물 - 김잔디 는개 2019-09-10 12954
491 사랑하는 이에게 : 새와 나무(류시화) - 러시아의 들판(Russkoye… 남궁욱 2019-09-05 12026
490 눈물 - 별꽃* 이희헌 2019-09-04 11328
489 수단화(水丹花) 허친남 2019-09-02 12619
488 행복한 진심 같은 꿀잠 - 별꽃* 이희헌 2019-08-31 11780
487 저 구름 흘러 가는 곳, 낙동강 1 (김용호) 남궁욱 2019-08-22 9791
486 그대 내게 머무는 밤 - 김잔디 는개 2019-08-17 12540
485 연꽃 만나고 가는 바람같이(서정주) -애연설(周茂叔); 김영동의 … 남궁욱 2019-08-13 9863
484 바람이 머물다 간 곳 - 별꽃* 이희헌 2019-08-06 8403
483 청춘 III : 새뮤얼 울만( Samuel Ulman ) : 영화 Rocky의 OST &#… 남궁욱 2019-08-06 8289
482 태반 - 김잔디 는개 2019-08-05 7836
481 옥수수 하모니카 - 김잔디 는개 2019-07-29 7683
480 파도-오승환 까마 2019-07-24 8733
479 옥수수 하모니카 - 별꽃* 이희헌 2019-07-21 7030
478 닫힌 문이 있었다면 - 김잔디 는개 2019-07-20 6978
477 청춘 : 새뮤얼 울만( Samuel Ulman ) 남궁욱 2019-07-18 7515
476 고독이 밀리는 밤 - 김잔디 는개 2019-07-14 9662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