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사랑 > 나 당신을 그렇게 사랑합니다 한용운

나 당신을 그렇게 사랑합니다 한용운

--------------------------------------------------------------------------------------------------------------------------------------------------
전문영상시는 영상작가님들 및 전문 영상제작이 가능한 회원님들을 위한 곳입니다.
이곳에 올려지는 것은 홈페이지 첫 메인화면에 노출되며 운영자가 인증한 회원님들만 업로드 권한을 갖게 됩니다.
(문의 : 게시판>운영자에게)

필수 : 퍼 가시는 분은 영상작가님께 댓글을 달아주시는 예의를 지켜주십시오.
또한, 작가님께서는 회원의 시를 선정하여 영상으로 작업하실 때에는 중복을 피하기 위해서
전문영상시에서 모셔갑니다라는 댓글 하나 남겨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
 
작성일 : 19-11-10 02:27
나 당신을 그렇게 사랑합니다 한용운
 영상작가 : 이영솔
조회 : 11,570  



나 당신을 그렇게 사랑합니다

한용운


사랑하는 사람 앞에서는
사랑한다는 말을 안 합니다.

아니하는 것이 아니라
못하는 것이 사랑의 진실입니다.

잊어버려야 하겠다는 말은
잊을 수 없다는 말입니다.
정말 잊고 싶을 때는 말이 없습니다.

헤어질 때 돌아보지 않는 것은
너무 헤어지기 싫기 때문입니다.

그것은 헤어지는 것이 아니라
같이 있다는 말입니다.

사랑하는 사람 앞에서 웃는 것은
그만큼 행복하다는 말입니다.

떠날 때 울면 잊지 못하는 증거요
뛰다가 가로등에 기대어 울면
오로지 당신만을 사랑한다는 증거입니다.

잠시라도 같이 있음을 기뻐하고
애처롭기까지 만한 사랑을 할 수 있음에 감사하고

주기만 하는 사랑이라 지치지 말고
더 많이 줄 수 없음을 아파하고

남과 함께 즐거워한다고 질투하지 않고
그의 기쁨이라 여겨 함께 기뻐할 줄 알고

깨끗한 사랑으로 오래 기억할 수 있는
나 당신을 그렇게 사랑합니다.

이문자 19-11-27 09:31
 
* 비밀글 입니다.
이문자 19-11-27 09:33
 
* 비밀글 입니다.
     
이영솔 19-12-01 16:27
 
* 비밀글 입니다.
이문자 20-01-01 06:08
 
써 주신 비밀 글은 볼 수가 없네요.ㅎㅎ
     
이영솔 20-01-04 23:21
 
* 안녕하세요^^ 저는 영상 제작자로 시를 잘 모르지만 시의 힘을 믿어요 너무 좋아해요!
아나운서들이랑 취미로  더빙 하면서 좋아하는 시를 낭송하고 있었는데 시를 검색하다가 이렇게 좋은 커뮤니티를 찾게 되었어요
좋은 소통의 통로가 되길 바랍니다. 봐주셔서 감사드려요
 
 

Total 520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500 코스모스 핀 꽃길 - 별꽃* 이희헌 2019-10-13 15052
499 가을의 기도(김현승) - '그대는 아직도 그 성가를 기억하고… 남궁욱 2019-10-07 15213
498 그리움이 비가 되어 - 김잔디 는개 2019-10-02 13538
497 가을하늘 허친남 2019-10-01 12084
496 봉숭아(박은옥, 정태춘) 남궁욱 2019-09-26 11975
495 그리움이 비가 되어 - 별꽃* 이희헌 2019-09-23 12569
494 나의 침실로 (이상화) 남궁욱 2019-09-16 14329
493 아버지 - 김잔디 는개 2019-09-13 13659
492 뜨거운 눈물 - 김잔디 는개 2019-09-10 13451
491 사랑하는 이에게 : 새와 나무(류시화) - 러시아의 들판(Russkoye… 남궁욱 2019-09-05 12481
490 눈물 - 별꽃* 이희헌 2019-09-04 11880
489 수단화(水丹花) 허친남 2019-09-02 13035
488 행복한 진심 같은 꿀잠 - 별꽃* 이희헌 2019-08-31 12299
487 저 구름 흘러 가는 곳, 낙동강 1 (김용호) 남궁욱 2019-08-22 10245
486 그대 내게 머무는 밤 - 김잔디 는개 2019-08-17 13011
485 연꽃 만나고 가는 바람같이(서정주) -애연설(周茂叔); 김영동의 … 남궁욱 2019-08-13 10302
484 바람이 머물다 간 곳 - 별꽃* 이희헌 2019-08-06 8856
483 청춘 III : 새뮤얼 울만( Samuel Ulman ) : 영화 Rocky의 OST &#… 남궁욱 2019-08-06 8751
482 태반 - 김잔디 는개 2019-08-05 8246
481 옥수수 하모니카 - 김잔디 는개 2019-07-29 7972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