각자의 향기로

홈 > 시 백과 > 시인의 시
시인의 시
 
* 특정 종교나 정치.사상, 이념에 치우친 작품과 다수 회원이 삭제를 요청하는 글은 양해없이 삭제되거나 개인게시판으로 옮겨집니다.
* 저자난에는 이름만 사용해야 하며, 별명이나 아호 등을 사용해 등록자 이름과 저자(시인)의 이름이 달라지면 검색이 되지 않습니다.
* 모두를 위하여 한 번에 많은 작품을 연속해서 올리는 것은 지양하시길 부탁드립니다.
* 목록의 등록자 이름에 마우스를 놓고 클릭하시면 해당 등록자가 올린 작품을 한번에 조회할 수 있습니다. 
* 검색시에는 리스트 하단 <다음검색>버튼으로 나머지 검색 결과도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각자의 향기로

민병련 0 134
저자 : 민 병련     시집명 :
출판(발표)연도 : 2004     출판사 :
각자의 향기로 /笑海  민 명련
 

 

혹독한 겨울을 지난 후

삶은 진한 향기를 머금을 수 있었고

개개인의 이름만큼이나 독특한 그림자를 만들 수 있었다.

그 그늘 밑에서 누구를 잠재울 수 있을까.

그늘 밑의 주인공은 누가 될 수 있을 것인가.

인연의 다리를 꿈꾸며 자리를 만들지 않았는데

그곳은 누구의 자리가 아니라고 합니다.

모두가 숨 쉴 수 있는 곳으로 변하고

각자의 향기가 모였었기에

각자의 향기를 찾을 수 없지만

둥지는 이렇게 만들어지고

또 하나의 진한 향기는 형성되어 간다.

나의 향기가

모든 향기 속에서 묻히기를 바랍니다.
0 Comments
제목 저자(시인)